김홍걸, 안철수에 “전무후무한 협박정치”

이상호 기자 | 기사입력 2016/03/28 [08:23]

김홍걸, 안철수에 “전무후무한 협박정치”

이상호 기자 | 입력 : 2016/03/28 [08:23]

 

▲ 김홍걸 더불어민주당 국민통합위원장이 야권연대를 비롯해 지역구에서의 후보단일화까지 막아선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를 향해 “전무후무한 협박정치를 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사건의내막

 

김홍걸 더불어민주당 국민통합위원장이 야권연대를 비롯해 지역구에서의 후보단일화까지 막아선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를 향해 “전무후무한 협박정치를 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김 위원장은 28일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연대를 하지 않으면 새누리당에게 어부지리를 줘서 특히 수도권에서는 많은 의석을 잃게 된다”면서 “그러면 아예 ‘나는 새누리당 도와주러 나왔다’고 솔직히 얘기를 하든지”라고 밝혔다.

    

이어 “정치권에서는 요즘 우스갯소리로 어부지리로 당선 가능성이 높아진 여당 후보들이 안철수 대표 찾아가서 큰절을 해야 된다는 말까지 나오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국민의당 정체성이 불분명한 것이 문제”라고 지적한 뒤 “정치개혁을 하겠다고 선언한 분이 구태 정치인들을 1명 빼고 대부분 다시 공천했다. 여당과 싸우는 것보다는 일단 야당을 무너뜨려서 다른 대권 경쟁자들을 제거하면 혼자 살아남아서 야권의 대권주자가 될 것이라고 생각하는 게 아닌가 싶다”고 주장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정려원, 여신 방불케 하는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