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아내 리설주 과거 ‘은밀한 루머’

이동림 기자 | 기사입력 2016/04/29 [13:12]

김정은 아내 리설주 과거 ‘은밀한 루머’

이동림 기자 | 입력 : 2016/04/29 [13:12]

  

▲  리설주. <사진=유투브 방송캡처>

 

북한 김정은 국방위 제1위원장이 잇따라 무수단 중거리미사일 발사시험에 실패한 가운데 새삼 김정은의 아내 리설주가 입방아에 오르고 있다. 

 

올해 초 리설주는 4개월 만에 공개석상에 등장해 화두에 올랐다.

 

리설주는 함경북도 청진시에서 태어났으며 실제 나이는 1985~1989년 생으로 추측된다. 고등교육 이상을 받은 리설주의 아버지는 청진시 대학교원, 어머니는 같은 지역 수남구역 병원 산부인과에서 과장 직책을 역임한 것으로 전해진다.

 

리설주 본인은  2011년까지 북한 은하수관현악단 등에서 가수로 활동했고, 2012년에는 모란봉악단의 결성을 주도하는 한편 운영 전반에 관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2013년 8월 북한 예술단원들이 포르노 동영상을 찍고 유포시킨 혐의로 처형됐던 당시 동영상에서 장성택과 리설주의 부적절한 관계가 있다는 소문도 나돌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