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황창규 KT 회장 내일 소환 조사…‘불법 정치자금 후원’ 혐의

김재열 기자 | 기사입력 2018/04/16 [10:45]

경찰, 황창규 KT 회장 내일 소환 조사…‘불법 정치자금 후원’ 혐의

김재열 기자 | 입력 : 2018/04/16 [10:45]

불법 정치자금 제공 의혹을 받는 황창규 KT 회장이 경찰에 소환된다.

 

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황 회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오는 17일 오전 10시 소환 조사한다고 16일 밝혔다.

 

경찰은 KT가 법인자금으로 2014~2017년 국회의원 90여명에게 43000여만원을 불법 후원한 혐의를 포착하고 수사를 해왔다.

▲ 황창규 KT 회장. 사진제공=KT     © 운영자

 

 

경찰은 KT 임원들이 상품권을 카드깡형식으로 현금화한 뒤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회(현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의원들에게 후원금 형식으로 정치자금을 건넨 혐의를 포착하고 지난해 말부터 수사를 해왔다.

 

경찰은 지난 1월과 2월 두 차례에 걸쳐 경기 성남시 분당구 KT 본사와 서울 광화문지사 등을 압수수색했다.

 

황 회장에 대한 소환 조사가 이뤄지면 이달 내에 경찰 수사도 끝날 것으로 전망된다.


원본 기사 보기:시사코리아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