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니에르병이란?

메니에르병 치료방법과생활수칙

김경식 기자 | 기사입력 2018/04/16 [11:55]

메니에르병이란?

메니에르병 치료방법과생활수칙

김경식 기자 | 입력 : 2018/04/16 [11:55]

봄 환절기가 이어지면서 낮에는 따뜻하고 아침, 저녁으로는 찬바람이 불어 일교차가 크게 벌어집니다. 이 시기에 어지럼증이 심해지는 경우가 많이 발생합니다.

 

 

메니에르병이란, 1861년 프랑스 의사인 메니에르가 처음으로 기술한 질환으로 반복되는 회전성 어지럼증(현기증)과 이명, 난청, 귀충만감을 호소하는 질환입니다.

메니에르병은 귓 속의 평행기관인 전정계에 문제가 발생하면서 나타납니다.

메니에르병은 이명, 난청, 어지럼증, 귀충만감과 같은 증상이 한번에 나타날 수도 있고, 일부분만 증상이 갑작스럽게 나타날 수 있습니다.

 

어지럼증을 일으키는 달팽이관 질환 중에서 메니에르병은 만성적으로 발작적인 어지러움증을 일으키는 질환으로 달팽이관의 내림프액 이상으로 발생합니다.

달팽이관 내부의 내림프액이 비정상적으로 많아지거나, 배출이 잘 되지 않는 경우, 내림프낭의 압박, 팽창으로, 전정기관까지 영향을 줘 청각기능과 평형조절기능에 이상을 초래합니다.

 

메니에르병은 아직 명확한 치료법이 없기 때문에 균형잡힌 생활을 하시는게 굉장히 중요한데요.

메니에르병은 그 어떤 치료보다 환자 스스로의 생활 습관 식습관의 관리가 중요한데요.

생활습관 조절은 압력을 높이지 않는데 매우 중요합니다.

피곤하면 혈압에 변화가 생기듯이 내이압력에도 변화가 생길 수 있습니다.

말씀하신 것 이외에도 스트레스 관리가 중요한데 기상시간과 취침시간을 일정하게 유지하는 것을 가장 중요시 합니다.

 

<담양소방서 장성119안전센터 소방위 양철주>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