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사능 유출시 이렇게 대비합니다

김정희 | 기사입력 2018/05/10 [17:22]

방사능 유출시 이렇게 대비합니다

김정희 | 입력 : 2018/05/10 [17:22]

 일본 후쿠시마 원전 사고때 사망자가 2만명이 넘을 정도로 원전 사고는 큰 피해를 초래합니다. 방사능이 유출되었을때는 먼저 바깥 공기를 막을 수 있는 곳으로 들어가야 합니다. 특히 콘크리트 건물 지하가 가장 좋습니다. 또한 피부가 드러나지 않도록 옷을 입고 젖은 수건 등으로 코와 입을 막아야 합니다. 또한 요오드제를 미리 구해 두는 것도 좋습니다. 일반 요오드제를 먹으면 방사능에서 나오는 요오드가 인체에 흡수되지 않아 갑상선을 보호할 수 있다고 합니다.

 

물과 음식은 검증된 것만 먹도록 합니다. 방사능에 노출된 몸은 흐르는 물로 오랫동안 씻어내는 것이 좋습니다. 그러나 방사능이 이미 퍼졌다면 물도 오염될 수 있습니다. 먹는 것도 모두 오염될 수 있기 대문에 검증되지 않는 것은 아무것도 먹어서는 안됩니다.


피폭이 의심될 경우 정부나 지정병원 등에 연락하여 지시에 따르고 방사성물질 낙진의 오염 우려가 있을시 외출을 하지 않고 부득이한 경우 반드시 우산이나 우의를 반드시 착용하도록 합니다.

 

-광양소방서 중마119안전센터 김정희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