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구봉구의 신곡 “다시, 우리”, 24일 오후 6시 전격 공개

김병화 기자 | 기사입력 2018/05/16 [11:53]

길구봉구의 신곡 “다시, 우리”, 24일 오후 6시 전격 공개

김병화 기자 | 입력 : 2018/05/16 [11:53]



대세 중의 대세, 남성 듀오 길구봉구가 오는 24일(목) 신곡을 발표한다.

 

길구봉구는 지난해 9월 발매한 곡 ‘이 별’ 이후 8개월 만에 디지털싱글 ‘다시, 우리’로 컴백을 알렸다.

 

신곡 ‘다시, 우리’는 ‘바람이 불었으면 좋겠어’에서 길구봉구와 함께 공동 작곡, 작사했던 작곡가 이현승의 작품이다. ‘바람이 불었으면 좋겠어’가 1년째 차트를 역주행 하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만큼 기대감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또 신곡 ‘다시, 우리’는 길구봉구가 직접 작사에 참여하며 뮤지션의 면모도 드러냈다. 이곡은 이별한 남자의 마음이 마치 눈으로 보여지듯 현실적이고 솔직한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다.

 

온라인 음원차트에서 길구봉구의 ‘이 별’, ‘바람이 불었으면 좋겠어’가 여전히 좋은 순위를 기록하며 저력을 과시하고 있는 상황에서 또 한번 새로운 기록을 세울 수 있을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길구봉구의 신곡 ‘다시, 우리’는 5월 24일(목) 오후 6시 모든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전격 공개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