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전략 스마트폰 ‘G7 씽큐’ 18일 국내 첫 출시

김태근 기자 | 기사입력 2018/05/17 [13:47]

LG 전략 스마트폰 ‘G7 씽큐’ 18일 국내 첫 출시

김태근 기자 | 입력 : 2018/05/17 [13:47]

LG전자가 18일 전략 스마트폰 LG G7 씽큐를 이동통신 3사와 LG 베스트샵 등을 통해 출시한다. LG G7 씽큐 출시는 한국이 처음이다.

 

뉴 모로칸 블루, 뉴 오로라 블랙, 라즈베리 로즈 세 가지 색상으로 나온다. 출고가는 램과 내부 저장용량이 각각 4GB·64GB‘LG G7 씽큐898700, 6GB·128GB‘LG G7+ 씽큐976800원이다.

▲ LG G7 씽큐. 사진제공=LG전자     ©운영자

 

LG G7 ThinQ는 야외에서도 밝고 선명한 슈퍼 브라이트 디스플레이’, 사운드가 풍부한 붐박스 스피커’, 최적의 화질을 추천해 주는 ‘AI 카메라’, 배터리 등 소비자가 일상에서 가장 많이 쓰는 ABCD(Audio, Battery, Camera, Display) 성능을 강화했다.

 

LG전자는 LG G7 씽큐 구매자에게 네 가지 액세서리 패키지(BTS ·넥슨 카이저 팩·프리미엄 팩·라인 프렌즈 팩) 중 한 가지를 선택해 1000원에 구매할 수 있는 혜택을 준다. ‘기프트팩앱에서 LG 페이로 결제하면 된다.

 

15만원 상당 넥슨 카이저 게임 아이템, 건강 관리 가전 5(LG퓨리케어 정수기, LG 퓨리케어 360도 공기청정기, LG 트롬 스타일러, LG 힐링미 안마의자, LG 트롬 건조기) 할인 등의 혜택도 받을 수 있다.

 

LG전자 한국모바일그룹장 이상규 부사장은 누구나 늘 쓰고 있는 핵심기능들을 한 차원 더 업그레이드한 LG G7 씽큐를 통해 더 많은 고객들이 차원이 다른 편리함을 공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원본 기사 보기:시사코리아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