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싱가포르서 빅스비 적용한 ‘패밀리허브’ 냉장고 출시

김태근 기자 | 기사입력 2018/07/11 [17:30]

삼성전자, 싱가포르서 빅스비 적용한 ‘패밀리허브’ 냉장고 출시

김태근 기자 | 입력 : 2018/07/11 [17:30]

삼성전자가 10(현지시간) 싱가포르에서 지능형 어시스턴트 빅스비(Bixby)’를 적용한 2018년형 패밀리허브출시 행사를 개최했다.

 

이 행사는 패밀리허브의 제품 콘셉트를 고려해 팜투테이블 식당으로 명성을 얻고 있는 오픈 팜 커뮤니티에서 진행됐다. 이 행사에는 220여명의 현지 주요 거래처와 미디어, 소비자가 참석했다.

▲ 유기농 요리로 유명한 캐나다 출신 올리버 트루스데일 주트라스 셰프가 패밀리허브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 운영자

 

 

삼성전자는 2016년 업계 최초로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접목한 스마트 가전 패밀리허브를 한국과 미국에 도입하고 차례로 유럽·중남미 등으로 확대했고, 동남아 지역에서는 호주와 뉴질랜드에 이어 싱가포르에서 선보인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싱가포르는 소득 수준이 높아 프리미엄 가전에 대한 수요가 크고 신기술을 적극적으로 수용하는 소비자가 많으며 우수한 IT 인프라를 보유해 패밀리허브시장 확대에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삼성전자 싱가포르 법인장 주이시앙리 상무는 삼성의 차별화된 AI·IoT 기술이 더해진 패밀리허브를 통해 싱가포르 소비자들은 그동안 경험하지 못했던 새로운 주방 문화를 누리게 될 것이라며 향후 현지에 특화된 콘텐츠·서비스를 지속 발굴해 싱가포르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 변화에 기여하겠다고 전했다.


원본 기사 보기:시사코리아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