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햇반과 감성 미니북 결합한 ‘햇북’ 출시

짧은 분량에 잔잔한 여운이 남는 텍스트들로 엄선해 제작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19/04/12 [09:11]

CJ제일제당, 햇반과 감성 미니북 결합한 ‘햇북’ 출시

짧은 분량에 잔잔한 여운이 남는 텍스트들로 엄선해 제작

박연파 기자 | 입력 : 2019/04/12 [09:11]

▲ CJ제일제당 햇북     © 사건의내막




CJ제일제당이 햇반과 감성 미니북을 결합한 ‘햇북’을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햇북은 ‘선물의 일상생활화’를 모토로 한 신개념 기획 상품으로 햇반큰공기(300g)와 감성적인 시 17편을 수록한 ‘사랑의 맛’이라는 제목의 미니북으로 구성됐다. 햇반의 트레이드 마크인 ‘맛있는 밥맛’과 함께 ‘달고 짜고 쓰고 신 사랑의 맛들’을 문학으로도 음미하는 일종의 ‘사이드 콘텐츠(Side Contents)인 셈이다.

이 제품은 CJ제일제당 햇반이 한국인의 생필품으로 소비자 상황에 따라 다양하게 활용되고 있는 가운데, 특히 혼자 사는 1인가구 소비자를 주 타깃으로 ‘햇반 타임’에 여유로운 책 감성을 더하자는 취지로 기획됐다. 이에 따라 미니북은 햇반을 전자레인지에 데우는 동안이나 ‘혼밥’할 때 잠깐 볼 수 있는 짧은 분량에 잔잔한 여운이 남는 텍스트들로 엄선해 제작됐다.

햇북은 책 제품이므로 마트가 아닌 서점에서만 판매한다. 온라인에서는 yes24에서 구입가능하며, 오프라인 서점으로는 이색 책 공간으로 유명한 최인아책방(서울 강남구 소재)과 아나운서 오상진 부부 서점으로 유명세를 타고 있는 서울 마포의 당인리책발전소에서 판매한다. 햇북 정가는 5000원이다.

책 판매와 별도로 네이버 오디오클립을 통해 ‘햇북’을 검색하면 햇북에 수록된 17개 텍스트에 대한 해설을 들을 수 있는 서비스도 진행한다. 문지현 CJ제일제당 선물세트팀 브랜드매니저는 햇북은 자기 자신을 위해 또는 가까운 지인에게 부담없이 선물하기 좋은 아이템이 될 것이라며 변화하는 소비자 라이프 트렌드 변화에 맞춘 다양한 일상선물을 기획해 지속적으로 내놓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