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프리즈너' 김정난·장현성 판코니 커플 아찔한 놀이공원 데이트

잠시 검사와 죄수 신분 잊고 놀이동산 데이트 만끽

박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19/05/08 [14:21]

'닥터 프리즈너' 김정난·장현성 판코니 커플 아찔한 놀이공원 데이트

잠시 검사와 죄수 신분 잊고 놀이동산 데이트 만끽

박보미 기자 | 입력 : 2019/05/08 [14:21]



‘닥터 프리즈너’ 김정난과 장현성의 놀이공원 데이트가 포착됐다.

 

KBS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연출 황인혁 송민엽, 극본 박계옥, 제작 지담) 제작진이 오늘 방송을 앞두고 김정난과 장현성의 아찔한 놀이공원 데이트 현장스틸컷을 공개해 설렘과 웃음 그리고 방심할 수 없는 긴장감까지 예고했다.

 

항상 티격태격하면서도 아찔한 유혹을 날리는 밀당의 고수 김정난과 내키지 않아 하면서도 서서히 빠져드는 츤데레 검사 장현성의 꽁냥꽁냥 로코케미가 제대로 폭발할 예정이다.

 

극중 ‘판코니 빈혈’로 판정받고 형집행정지 중인 오정희(김정난 분)와 그녀를 뒤쫓는 정의식(장현성 분) 검사는 극의 숨 막히는 분위기마다 티격태격 만담콤비로 웃음을 선사하는가하면 농담 반, 사심 반의 밀당로맨스로 설렘을 유발하며 일명 법이 맺어준 ‘판코니 커플’로 시청자들의 애정을 독차지하고 있다.

 

이와 관련 공개된 사진 속에는 잠시 검사와 죄수라는 신분을 잊고 놀이동산 데이트를 만끽하고 있는 정의식과 오정희의 모습이 담겼다.

 

조폭도 두렵지 않은 열혈 검사지만 바이킹은 무서운 듯 겁에 질려 사색이 된 정의식이 웃음을 자아내는 가운데 틈을 놓치지 않고 슬며시 팔짱을 끼는 농익은 스킨십 스킬을 발휘하는 오정희의 천진난만한 표정은 시작하는 연인들의 두근두근 첫 데이트를 연상케 한다. 

 

하지만 또 다른 사진 속에서는 검은색 수트차림의 수상한 남성들이 오정희의 앞을 막아선 위협적인 장면이 포착돼 분위기를 급반전 시키고 있다. 특히 어떤 위험한 상황에서도 당당한 강심장이었던 오정희마저 당혹스럽고 위축된 모습을 보이고 있어 과연 이날 놀이공원 데이트에서 오정희, 정의식에게 벌어진 일은 무엇일지, 오정희 앞에 나타난 괴한들의 정체는 누구일지 본방 사수 욕구를 증폭시키고 있다.

 

뿐만 아니라 제작진은 오늘 방송에서 누명을 쓰고 수감된 오정희의 남편 정부 청부살인을 둘러싼 진실과 함께 나이제가 오정희에게 하은병원을 인수시킨 이유와 관련된 떡밥이 회수될 것이라고 귀띔해 오늘 방송을 더욱 기대케 만들고 있다.

 

한편, 지난 1일 방송된 25, 26회 방송이 나이제와 이재준(최원영 분) 사이에서 아슬아슬한 줄타기 중인 선민식(김병철 분)이 자신의 수족인 최동훈(채동현 분)을 감시역으로 교도소 의무관으로 입성시키는 장면으로 마무리되면서 불길한 긴장감을 증폭시켰던 상황.

 

무엇보다 본격적으로 악의를 드러낸 이재준의 대항마인 이재환(박은석 분)의 형집행정지 설계에 착수한 “병을 만드는 천재 의사” 나이제의 기발한 활약에 다시 한번 시청자들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김정난과 장현성의 아찔한 놀이공원 데이트는 오늘(8일) 밤 10시에 방송되는 KBS 2TV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지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