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그룹 ‘기업시민’ 활동, 장애인 자립지원 및 고용 활성화

포스코휴먼스, 장애인 인턴십 프로그램 운영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19/05/09 [17:52]

포스코그룹 ‘기업시민’ 활동, 장애인 자립지원 및 고용 활성화

포스코휴먼스, 장애인 인턴십 프로그램 운영

박연파 기자 | 입력 : 2019/05/09 [17:52]

 

▲ 포스코휴먼스 장애인 인턴 직원들이 지난 2일 포항 클리닝 현장에서 세탁설비 사용법 및 유의사항에 대한 교육을 받고 있다.     © 사건의내막

 

한국장애인고용공단 합숙 훈련 후 지난 2일 인턴 근무 시작 … 우수직원 정규직 채용
취업 여건 어려운 발달장애인 중심 선발 … ‘국내 1호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 사업장’ 모범사례



포스코휴먼스가 포스코그룹 경영이념인 ‘기업시민’ 활동의 일환으로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함께 인턴십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인턴십 프로그램은 장애인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는 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함으로써 장애인 고용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됐다.


서류전형과 면접을 통해 선발된 장애인 인턴 직원 16명은 지난 3월 15일부터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산하 대구∙전남직업능력개발원에서 4주간 합숙을 하며 직장예절 및 실무에 필요한 다양한 맞춤 훈련을 받았으며, 5월 2일부터 포스코휴먼스에서 인턴으로 근무하고 있다.


특히, 포스코휴먼스는 전체 인턴직원 16명 중 14명을 다른 장애인보다 상대적으로 취업 여건이 더 어려운 발달장애인으로 선발했으며, 3개월간 포항∙광양클리닝 현장에서 실무 경험 및 직업 적응 프로그램을 거쳐 인턴 종료 후 평가를 통해 정규직 채용도 검토할 예정이다.


포스코휴먼스는 포스코그룹이 장애인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2008년 설립한 국내 1호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 사업장으로, 포스코그룹의 사무지원, 클리닝, IT지원 등 다양한 서비스 사업을 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