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4개 코스‘해설사와 함께하는 박물관·미술관 나들이’

18~19일, ‘박물관으로 떠나는 버스’ ,10시부터 16시30분까지 30분 간격무료운행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19/05/13 [13:33]

서울시, 4개 코스‘해설사와 함께하는 박물관·미술관 나들이’

18~19일, ‘박물관으로 떠나는 버스’ ,10시부터 16시30분까지 30분 간격무료운행

박연파 기자 | 입력 : 2019/05/13 [13:33]

 



서울시는 세계 박물관의 날(5월 18일)을 맞아 14일(화)부터 19일(일)까지 <2019 서울시 박물관 주간>으로 정하고 다양한 프로그램을운영한다.

 

2019 서울시 박물관 주간은 서울에 잘 알려지지 않은 박물관·미술관을 시민들에게 알리고, 시민들이 스스로 박물관·미술관을 찾도록 기획되었다.

 

주요 행사로는 ‘해설사와 함께하는 박물관·미술관 나들이’, ‘걸어서 찾아가는 박물관·미술관’, ‘스티커 투어’, ‘만관만색,서울의 박물관·미술관’ 등이 있으며, 주요 박물관을 순환하는 무료 셔틀버스를 운영할 계획이다.

 

‘해설사와 함께하는 박물관 미술관 나들이’는 테마별로 4개의 코스를18일부터 19일까지 10시, 14시 1일 2회(코스별 2시간)로 운영하며,14일 오전 10시부터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시스템(yeyak.seoul.go.kr)을통해 선착순으로 접수한다.

 

박물관주간에 박물관·미술관을 찾는 시민을 대상으로 서울시립미술관에서 진행중인 ‘데이비드 호크니’ 전시 입장권 증정 행사를 진행한다.

 

<스티커 투어 참여방법>

 

스티커 투어 참여기관 중 4개 기관을 방문하여 스티커를 수령하고,

 

스티커를 붙인 프로그램북을 지참하여 ‘데이비드 호크니’ 입장권 구입 시1매를 추가로 증정한다,

 

참여기관 : 겸재정선미술관, 고희동 미술자료관, 돈의문전시관, 박노수미술관,백남준기념관, 서울시립 남서울미술관,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성북구립미술관

 

종로와 북촌일대의 주요 박물관을 순환하는 ‘박물관으로 떠나는 버스’는 18일~19일 2일간 10시부터 16시 30분까지 30분 간격으로 무료운행한다.

 

‘박물관으로 떠나는 버스’는 매시 정각과 30분에 서울역사박물관(금호아시아나 본관)을 출발하며, 버스에는 해설사가 동승하여 인근 박물관및 운영노선을 안내한다.

 

버스는 서울역사박물관을 시작으로 11개 정류장에 정차하며, 정류장인근에는 27개 다양한 박물관이 위치하여 보다 편하게 다양한박물관과 미술관을 방문할 수 있다.

 

또, 박물관 주간에는 서울 다양한 박물관·미술관에서 기획전시, 교육, 행사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며,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박물관·미술관 홈페이지(gomuseum.seoul.go.kr)과 서울시 공립박물관에서 배포하는 프로그램북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서성만 문화본부장은 “시민들이 서울시 박물관 주간을 맞아 서울의다양한 박물관을 알고, 느끼고, 체험하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