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25일(토) 20~70대 전 세대 참여‘청계천 수상패션쇼’

20대 대학생부터 70대 시니어까지 모든 세대의 청춘이 새롭게 피어나는 패션쇼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19/05/24 [12:43]

서울시, 25일(토) 20~70대 전 세대 참여‘청계천 수상패션쇼’

20대 대학생부터 70대 시니어까지 모든 세대의 청춘이 새롭게 피어나는 패션쇼

박연파 기자 | 입력 : 2019/05/24 [12:43]

 

▲ ‘청계천 수상패션쇼’     © 서울시제공


서울시는 오는 25일 저녁 8시부터 약 60분간 동대문 패션타운 인근 청계천 수상무대에서 서울문화예술대학교 학생들이 기획부터 진행까지참여하는 ‘청계천 수상패션쇼’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수상패션쇼는 ‘청춘, 피어樂 패션쇼’라는 주제로 20대 젊은 대학생부터40~70대 시니어까지 모든 청춘이 새롭게 피어나는 패션의상을 선보인다.

 

서울시설공단과 서울문화예술대학교의 산학협력으로 진행되는 이번 패션쇼는 서울문화예술대학교 학생들이 의상디자인, 모델, 메이크업 등 해당 전공별로 패션쇼에 참여하게 된다.

 

댄스스포츠 프로선수인 정은선·방준엽의 라틴댄스 공연으로 시작되는 수상패션쇼는 패션디자인비즈니스학과 제작 의상, 최무란·안규미 디자이너 의상, 대학생 캠퍼스룩, 시니어 드레스룩 등 총 5개의 스테이지로 구성된다.

 

서울문화예술대학교 패션디자인비즈니스학과 출신 이상칠 디자이너와 학생 30명이 함께 제작한 패션의상 무대에서는 화려한 실크·패턴 소재와 모던하고 시크한 가죽 소재를 활용한 버라이어티 패션의상을 선보인다.

 

최무란 디자이너 스테이지는 우아한 액세서리와 플랫 드레스를 안규미 디자이너 스테이지는 고급스러운 오트쿠튀르(고급맞춤복) 의상의 실크·쉬폰 드레스를 선보인다. 

 

대학생 캠퍼스룩 스테이지에서는 가죽, 면, 데님소재의 셔츠와 티셔츠 등 일상 스트리트 패션을, 시니어 대학생 스테이지에서는 화려한 색감의 고급 쉬폰·프릴 소재를 활용한 컬러풀 드레스 및 정장 스타일을 선보여 젊은 대학생과 시니어의 청춘을 꽃피운다.

 

서울문화예술대학교 모델학과 최연소 모델 A씨(20세)는 “이 곳 청계천 수상무대에서 대학생 캠퍼스룩으로 20대 첫발을 내딛게 되어 설레고, 모델로서의 청춘이 기대됩니다”라고 소감을 밝혔고, 최고령 모델 B씨(74세)는 “시니어 대학생 모델로 제2의 인생을 살고 있는데, 화려하고 젊은 느낌의 드레스를 입고 무대에 서니 제2의 청춘인 것 같아요. 세월에 흘러간 청춘을 다시 못 볼 줄 알았는데 청춘을 누리게 해줘서 고맙습니다”라고 감사함을 표했다.

 

이번 패션쇼에서 의상을 디자인한 서울문화예술대학교 패션디자인비즈니스학과 대학생 C씨는 “제가 만든 의상이 많은 시민과 외국인이 즐겨 찾는 동대문 패션타운의 청계천 무대에서 선보인다고 생각하니 뿌듯합니다. 패션디자인비즈니스학과 학생들이 화려한 실크·패턴 소재와 모던하면서도 시크한 가죽을 활용하며 청춘이 피어나는 콘셉트로 디자인한 패션쇼를 보시면 올해 트렌디한 청춘 패션을 즐길 수 있을 것 같아요.”라고 의상 디자인 콘셉트를 설명하였다.

 

한편 청계천 수상패션쇼는 동대문 패션타운 인근을 패션 명소로 부각시키자는 취지에서 지난 2008년부터 열리고 있다.

 

올해 청계천 수상패션쇼는 청춘·문화·드림·열정 ‘피어樂 패션쇼’로 10월까지 총 4회 개최된다. 또한 매주 토요일 저녁 6시부터 6시30분까지 청계천 수상무대에서 ‘서울365 스트리트패션쇼’가 진행되어 서울365 패션모델과 신진디자이너 패션의상을 보고 즐길 수 있다.

 

이정화 서울시 물순환안전국장은 “이번 주말에 청계천에 오시면 청춘이 피어나는 패션쇼를 즐길 수 있다”며 “앞으로도 청계천 수상패션쇼가 동대문 패션 상권 활성화에 기여하고 시민들에게 문화체험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콘셉트의 패션쇼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