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김종민의 농담

김성수의 표정이 굳어진 이유는

박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19/06/26 [15:41]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김종민의 농담

김성수의 표정이 굳어진 이유는

박보미 기자 | 입력 : 2019/06/26 [15:41]


[사건의내막 / 박보미 기자] = ‘노훈수’는 무사히 데뷔할 수 있을까.

 

오는 26일 방송되는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프로젝트 그룹 ‘노훈수’를 준비하면서 힘들어하는 김성수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이날 김성수, 천명훈, 노유민이 ‘노훈수’ 데뷔를 앞두고 한창 연습 중인 연습실에 후배 김종민이 응원차 방문했다. 김종민은 오자마자 세 사람에게 “뭐 하려고 결성한 거야?”, “음반 내게?”라 장난치더니 김성수에게 또다시 농담을 건넸다.

 

김종민의 발언에 김성수의 표정이 굳어지자 김종민은 “삐쳤어요?”라 장난스레 물었고, 김성수는 애써 태연한 척했다. 이후에도 김종민은 진담과 농담을 오가며 유쾌한 분위기 속에서 멤버들과 대화를 나눴다.

 

이후 스케줄이 있어 가야 한다며 김종민이 돌아가고 난 후 ‘노훈수’의 연습은 계속되었지만 김성수의 표정은 점점 더 어두워졌고, 다른 멤버들이 잠시 연습실을 비운 사이 홀로 남은 김성수는 깊은 고민에 빠졌다.

 

때마침 연습실에 매니저가 찾아오자 김성수는 매니저에게 심각한 표정으로 자신의 고민을 토로했다고 해 무엇이 그의 마음을 무겁게 짓누르는 것인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김종민의 방문 이후 김성수가 의기소침해진 이유가 공개될 ’살림남2’는 오는 26일 오후 8시 55분 KBS 2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 KBS 2TV '살림남2'>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