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자동차, 프리미엄 패밀리밴 이미지 강화 2020년형 카니발 출시

2열 통풍 시트, 세차장 진입 가이드, 후석 엔터테인먼트 시스템 등 신사양 적용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19/09/04 [09:24]

기아자동차, 프리미엄 패밀리밴 이미지 강화 2020년형 카니발 출시

2열 통풍 시트, 세차장 진입 가이드, 후석 엔터테인먼트 시스템 등 신사양 적용

문홍철 기자 | 입력 : 2019/09/04 [09:24]

▲ 2020년형 카니발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기아차가 9월 4일(수) 상품성을 강화한 2020년형 카니발을 출시하고 본격 판매에 돌입했다.

2020년형 카니발에는 2열 통풍 시트, 세차장 진입 가이드, 후석 엔터테인먼트 시스템 등 신사양을 적용했으며 하위 트림을 확대하고 11인승을 추가한 가솔린 모델로 개발됐다. 합리적 가격 등을 통해 상품 경쟁력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기아차는 △9인승 모델에 탑재된 ‘2열 통풍 시트’ △기존 서라운드 뷰 모니터 시스템에 추가된 ‘세차장 진입 가이드’ △2열에서 시청 가능한 모니터인 ‘후석 엔터테인먼트 시스템(커스터마이징 ‘튜온’ 적용 시)’ 등 새로운 사양을 2020년형 카니발에 적용해 프리미엄 패밀리밴으로서의 이미지를 강화했다.

이어 가솔린 모델의 경우 ‘프레지던트’ 단일 트림으로 운영하던 7인승 모델에 하위 트림인 ‘VIP’를 추가하고 ‘노블레스 스페셜’과 ‘노블레스’로 운영했던 9인승 모델에서 ‘노블레스’를 빼고 하위 트림인 ‘프레스티지’를 넣어 트림 경쟁력을 높였으며 11인승 가솔린 모델을 추가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2020년형 카니발은 기존 카니발과 마찬가지로 가솔린 모델은 가솔린 3.3 엔진, 디젤 모델은 디젤 2.2 엔진으로 운영된다.

2020년형 카니발의 가격은 △7인승 가솔린 모델이 VIP 3426만원, 프레지던트 3799만원 △7인승 디젤 모델이 VIP 3672만원, 프레지던트 4045만원 △9인승 가솔린 모델이 프레스티지 3260만원, 노블레스 스페셜 3660만원 △9인승 디젤 모델이 럭셔리 3150만원, 프레스티지 3490만원, 노블레스 스페셜 3890만원 △11인승 가솔린 모델이 프레스티지 3160만원 △11인승 디젤 모델이 디럭스 2880만원, 프레스티지 3390만원이다. 이는 개별소비세 3.5% 기준이다.

한편 2020년형 카니발의 고급화 버전인 2020년형 카니발 하이리무진은 VIP 전용 목베개, 허리 쿠션, 1열 LED 도어스팟램프 등 신규 사양이 적용돼 이번 달 말 출시될 예정이다.

기아차는 카니발은 명실상부한 국내 최고의 미니밴이라며 2020년형 카니발은 각종 신사양 탑재, 트림 경쟁력 강화, 합리적 가격 책정 등으로 미니밴 시장에서 기아차의 입지를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