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생활가전에 UV LED 살균기능 적용 확대

고객이 쉽게 확인하도록 9월부터 UV LED 살균기능 명칭을 ‘UV나노’로 사용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19/09/04 [12:00]

LG전자, 생활가전에 UV LED 살균기능 적용 확대

고객이 쉽게 확인하도록 9월부터 UV LED 살균기능 명칭을 ‘UV나노’로 사용

박연파 기자 | 입력 : 2019/09/04 [12:00]

▲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LG전자(066570)가 생활가전의 프리미엄 전략을 강화하기 위해 일부 제품에 적용했던 UV(자외선, Ultraviolet) LED 살균기능을 다른 생활가전에 확대 적용한다.

LG전자는 현재까지 냉장고, 정수기, 가습 공기청정기, 에어컨 등 일부 제품에 UV LED 살균기능을 적용했고 향후 세탁기, 스타일러, 광파오븐 등에 이를 순차적으로 탑재할 계획이다. 국내 가전업체 가운데 UV LED 살균기능을 생활가전 전반으로 확대 적용하는 것은 LG전자가 처음이다.

UV LED 살균기능은 세균이 번식할 수 있는 곳에 화학물질 대신 자외선을 쐬어 대장균, 황색포도상구균, 곰팡이 등 유해세균을 친환경적으로 살균한다.

예를 들어 고객들이 정수기에 탑재된 UV LED 코크 살균기능을 사용하면 정수기 코크를 간편하게 살균해 언제나 깨끗한 물을 마실 수 있다. 정수기에 탑재된 UV LED 기능은 1시간마다 자동으로 작동하는 것 외에 사용자가 필요할 때마다 셀프케어(안심살균) 버튼을 누르기만 해도 코크가 살균된다.

LG전자는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KCL; Korea Conformity Laboratories),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 Korea Testing & Research Institute), TUV라인란드(TUV; Technischer Uberwachungs Verein) 등 여러 인증기관에서 UV LED 살균기능의 효과를 확인했다. 인증기관들이 실험한 결과 LG전자의 냉장고, 정수기, 가습 공기청정기, 에어컨 등에 탑재된 UV LED 살균기능은 유해세균을 99% 이상 살균했다.

LG전자는 고객들이 UV LED 살균기능이 탑재된 제품을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이번 달부터 이 기능을 ‘UV나노(UVnano)’로 사용하기로 했다. UV나노는 UV LED와 자외선의 파장 단위인 나노미터(Nanometer)의 합성어로 아주 작은 세균까지 꼼꼼하게 살균해 고객에게 최고의 제품을 선보이겠다는 의지가 담겼다.

LG전자 H&A사업본부장 송대현 사장은 “차별화된 성능과 편의성은 물론 고객이 원하는 다양한 요구를 더해 프리미엄 생활가전 시장을 지속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