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적십자사, 혈액수급 안정위한 약정단체 ‘생명나눔 헌혈릴레이’ 캠페인 실시

2018년 한해 전국 1000여개 헌혈약정단체 17만여명 헌혈참여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19/09/30 [18:00]

대한적십자사, 혈액수급 안정위한 약정단체 ‘생명나눔 헌혈릴레이’ 캠페인 실시

2018년 한해 전국 1000여개 헌혈약정단체 17만여명 헌혈참여

박연파 기자 | 입력 : 2019/09/30 [18:00]

▲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대한적십자사(회장 박경서)는 9월 2일부터 10월 31일까지 전국의 헌혈 약정단체를 대상으로 하는 ‘생명나눔 헌혈릴레이’ 캠페인을 전개한다.

‘생명나눔 헌혈릴레이’란 매년 반복되는 혈액수급 취약시기(9~10월) 헌혈자 확보를 위하여 혈액사업 지원과 관련한 파트너십 관계를 맺은 정부, 공공기관, 기업(단체), 학교, 협회 등 ‘헌혈약정단체’가 해당 캠페인 기간 적극적으로 헌혈에 참여하는 것을 말한다.

본 캠페인은 올해 4회째로, 전번과 같이 약정단체 단체 임직원뿐만 아니라 가족, 지인도 함께 참여할 수 있다. 헌혈 희망자가 일정 인원 이상일 경우에는 헌혈버스를 통한 단체헌혈도 실시하며, 헌혈자 편의 제공 차원에서 해당 혈액원에서 소규모 단체를 직접 방문하여 헌혈센터 등으로 이동할 운송수단을 제공하는 픽업 서비스도 제공받을 수 있다.

헌혈버스 및 픽업 서비스 문의는 대한적십자사 지역 혈액원, 혈액관리본부 홈페이지, 대한적십자사 고객센터에서 가능하다.

한편 적십자사는 매년 6월 6.14 세계헌혈자의 날 등을 기념하여 한해 동안 헌혈에 참여한 약정단체 및 ‘생명나눔 헌혈릴레이’ 캠페인 우수단체에 대한 포상을 실시하고 있다.

대한적십자사 혈액관리본부(본부장 조남선)는 “인구 고령화에 따라 수혈을 필요로 환자는 증가하고 있으나 청년층 헌혈인구 감소로 인하여 혈액 수급에 어려운 상황”이라면서 “약정단체 생명나눔 헌혈릴레이를 통한 10~20대 및 중장년층 헌혈 참여로 혈액수급 위기 극복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한적십자사는 혈액관리 각 기관의 경영개선과 업무 혁신을 통해서 모든 국민들이 혈액에 관해서는 안심할 수 있도록 끊임없는 혁신과 노력에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한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