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염정아 박소담, 함께한 힐링의 시간

달콤하고 행복했다

박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19/10/18 [10:21]

‘삼시세끼’ 염정아 박소담, 함께한 힐링의 시간

달콤하고 행복했다

박보미 기자 | 입력 : 2019/10/18 [10:21]



 [사건의내막 / 박보미 기자] = 매주 금요일 밤을 책임진 염정아, 박소담의 ‘삼시세끼 산촌편’ 마지막 인증샷이 공개됐다.

 

오늘(18일)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 공식 SNS에는 ‘염세담(염정아, 윤세아, 박소담)’ 케미가 담긴 귀여운 인증 사진이 게재됐다.

 

염정아와 박소담은 “푸르른 강원도 정선에서 좋아하는 사람들과 같이 있는 것만으로도 매일 벅차오르고 설렜다. 서툴지만 노력했던 염세담과 함께 했던 소중한 게스트들, 제작진 그리고 지켜봐 주신 시청자분들도 힐링하는 시간이 되셨기를 바란다. 함께해 주셔서 감사했고, 달콤한 꿈처럼 행복한 추억으로 평생 기억하겠다”며 감사한 마음을 담은 종영 소감을 전했다.

 

‘삼시세끼 산촌편’에서 염정아는 든든한 맏언니이자 염대장으로 매회 반전 예능감을 선보여 다채로운 별명과 수식어를 만들어내며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박소담은 귀여운 막내이자 힘소담으로 활약, 적재적소 센스만점으로 염정아, 윤세아와 찰떡 호흡을 자랑해 색다른 매력을 선보였다.

 

그간 작품 속에서 보여준 캐릭터 이미지와 달리 친근하고 털털한 매력으로 ‘삼시세끼 산촌편’에 빠져들게 만들어준 염정아, 윤세아, 박소담. 이들의 다음 행보 역시 기다려진다.

 

한편, tvN ‘삼시세끼 산촌편’ 염세담의 마지막 이야기는 오늘 밤 9시 10분에 방송된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