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코패스 다이어리', 허성태부터 김기두까지

개성만점 ‘新 캐릭터’ 출격 예고

박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19/11/15 [10:50]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허성태부터 김기두까지

개성만점 ‘新 캐릭터’ 출격 예고

박보미 기자 | 입력 : 2019/11/15 [10:50]

 

[사건의내막 / 박보미 기자] = tvN ‘싸이코패스 다이어리’가 개성 만점인 새로운 캐릭터들의 출격과 함께 역대급 캐릭터 플레이를 예고해 기대감이 증폭된다.

 

오는 11월 20일(수) 밤 9시 30분에 첫 방송되는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연출 이종재/ 극본 류용재, 김환채, 최성준/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키이스트)는 어쩌다 목격한 살인사건 현장에서 도망치던 중 사고로 기억을 잃은 호구 육동식(윤시윤 분)이 우연히 얻게 된 살인 과정이 기록된 다이어리를 보고 자신이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라고 착각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로 ‘백일의 낭군님’을 연출한 이종재 감독, ‘피리부는 사나이’, ‘개와 늑대의 시간’ 등을 집필한 류용재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특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속 개성 뚜렷한 캐릭터들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자신이 싸이코패스라는 착각에 빠진 호구 육동식 역의 윤시윤, 현실을 택하고 살아왔지만 열정만은 충만한 동네 경찰 심보경 역의 정인선, 젠틀한 가면을 쓴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 서인우 역의 박성훈뿐만 아니라 이한위, 허성태, 최대철, 김기두, 이민지, 김명수, 최성원 등 찰진 연기력을 가진 배우들 또한 색깔 선명한 캐릭터로 출격을 앞두고 있어 기대감이 고조된다.

 

먼저 허성태는 윤시윤의 윗집에 거주하는 조폭 ‘장칠성’ 역을 맡아 전에 본 적 없던 반전 면모로 폭소를 자아낼 예정이다. 장칠성은 겉으로 보기엔 거친 조폭 같지만, 알고 보면 세상 겁쟁이인 겁보. 이에 싸이코패스라는 착각에 빠진 육동식을 보고 지레 겁을 먹어 숨기 급급한 쭈그리 장칠성으로 분해 시청자들을 폭소케 만들 허성태에 기대감이 모아진다. 특히 류용재 작가는 장칠성 캐릭터에 대해 “육동식의 착각 플레이와 더불어 또다른 착각을 통해 웃음과 재미를 주는 캐릭터가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며 기대감을 표출한 바 있어 관심이 더욱 높아진다.

 

그런가 하면 최대철과 김기두는 극중 호구 육동식이 소속된 대한증권 3팀의 분노 유발 콤비 ‘공찬석’과 ’박재호’로 분해 찰떡 케미를 발산할 것으로 기대감을 자아낸다. 무엇보다 극중 최대철은 윤시윤에게 폭언을 서슴지 않으며 갑질하는 일상형 싸이코패스 상사의 면모로, 김기두는 거절 못하는 윤시윤을 이용하는 약삭빠른 동기의 면모로 보는 이들로 하여금 주먹을 쥐게 만들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이한위는 호구 육동식의 아버지이자 세상은 적자생존이라 믿는 진성 꼰대 ‘육종철’ 역을, 김명수는 과거에는 명성을 떨치던 강력계 형사였지만 수사중 머리를 다쳐 아이 같은 지능을 갖게 된 심보경의 아버지 ‘심석구’ 역을 맡아 명불허전 감초 연기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감이 치솟는다. 더욱이 이민지는 술만 마시면 눈물샘이 터지는 육동식의 사무실 막내 ‘오미주’로, 최성원은 심보경의 부사수 순경 ‘허택수’로 분해 과하게 솔직한 매력을 뿜어낼 예정.

 

이처럼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탄탄하고 찰진 연기력과 절정의 캐릭터 소화력을 겸비한 신스틸러 배우 군단과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의 특급 만남으로 기대감을 치솟게 만들고 있다. 이에 전에 없던 새로운 캐릭터들의 매력과 연기파 배우들의 유쾌한 활약으로 한층 풍성해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에 기대감이 수직 상승된다.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청일전자 미쓰리’ 후속으로 오는 11월 20일(수)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사진 제공> tvN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