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게임: 0시를 향하여' 옥택연이 만난 의문의 남자 정체는

거대한 범죄 사건의 서막 예고

박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0/01/14 [14:49]

'더 게임: 0시를 향하여' 옥택연이 만난 의문의 남자 정체는

거대한 범죄 사건의 서막 예고

박보미 기자 | 입력 : 2020/01/14 [14:49]

 

[사건의내막 / 박보미 기자] = ‘더 게임: 0시를 향하여’ 옥택연이 의문의 남자와 심상치 않은 만남을 갖고 있는 현장을 포착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MBC 새 수목드라마 ‘더 게임: 0시를 향하여’(극본 이지효, 연출 장준호, 노영섭, 제작 몽작소)가 오는 1월 22일 첫 방송을 앞두고 거대한 범죄 사건의 서막을 예고하는 옥택연과 의문의 남자의 모습을 담은 스틸 컷을 공개했다.

 

‘더 게임: 0시를 향하여’(이하 ‘더 게임’)는 죽음 직전의 순간을 보는 예언가와 강력반 형사가 20년 전 ‘0시의 살인마’와 얽힌 비밀을 파헤쳐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2020년의 포묵을 장식할 가장 강렬한 기대작이자 화제작으로 예비 시청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여기에 옥택연, 이연희, 임주환을 비롯해 막강한 연기 내공을 지닌 배우들의 앙상블과 최강의 몰입도를 자랑하는 대본, 그리고 디테일하고 힘 있는 연출은 지금까지와는 차원이 다른 신선하고 새로운 스타일의 장르 드라마 탄생을 예고한다.

 

이 가운데 공개된 옥택연의 스틸은 ‘더 게임’을 기다리고 있는 수많은 예비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기에 충분하다. 수많은 사람들이 오고 가는 길 한복판에서 어딘가를 뚫어지게 응시하고 있는 그의 눈빛이 시선을 사로잡고 있기 때문. 날카로움과 예리함이 느껴지지만 한편으로는 외롭고 고독해 보이는 옥택연의 눈빛은 ‘더 게임’에서 상대방의 눈을 통해 그 사람의 죽음 직전의 순간을 보는 그의 캐릭터에 대한 호기심을 더한다.

 

그런가 하면 옥택연과의 만남을 기다리고 있는 의문의 남자 또한 범상치 않은 포스를 뿜어내고 있다. 서 있는 모습만으로도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자아내는 의문의 남자의 정체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육교 위에서 일정 간격을 두고 서로를 마주하고 있는 두 남자의 만남은 멀리서 포착했음에도 불구하고 서로 압도적인 존재감을 뿜어내고 있어 과연 이들의 만남이 어떤 결과를 만들어 낼 것인지 시청자들의 관심과 기대를 고조시킨다.

 

이에 ‘더 게임’ 제작진은 “두 남자의 만남은 극 전개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하는 장면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특히 이 장면에서는 옥택연의 눈빛을 주목해서 봐주시면 좋을 것 같다. 시시각각 변주하는 옥택연의 눈빛 변화가 담고 있는 감정들이 그의 캐릭터에 대한 설명과 더불어 그 장면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며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힌 동시에 “거대한 사건의 서막을 열게 될 두 남자의 만남이 어떻게 그려질지 기대해 달라”고 전하며 ‘더 게임’을 향한 관심과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MBC 새 수목드라마 ‘더 게임: 0시를 향하여’는 ‘하자있는 인간들’ 후속으로 오는 2020년 1월 22일(수) 밤 8시 55분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MBC 제공>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진서연, 그녀만의 매력이 가득 담긴 8월호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