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신북방정책이 실질적인 성과를 내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

러시아, 몽골과 수교 30주년으로 신북방정책을 중점 추진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는 해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1/17 [17:16]

문재인 대통령, “신북방정책이 실질적인 성과를 내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

러시아, 몽골과 수교 30주년으로 신북방정책을 중점 추진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는 해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0/01/17 [17:16]

▲ 문재인 대통령은 17일(금) 오전 11시부터 오후 1시까지 권구훈 북방경제협력위원장으로부터 을 보고받았다.     © <사진제공=청와대>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한정우 청와대 부대변인은 17일 서면 브리핑에서 “문재인 대통령, 북방경제협력위원회 보고 관련”해 밝혔다. 

 

한정우 부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은 17일(금) 오전 11시부터 오후 1시까지 권구훈 북방경제협력위원장으로부터 <2020 신북방정책 전략>을 보고받았다”고 덧붙였다.

 

권 위원장은 위원회 출범 이후 북방국가와의 협력 강화를 위한 기반을 조성한 그간의 성과와 2020년 계획을 보고하며, 올 한해는 북방경제협력의 실질적 성과를 창출과 확산의 해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올해는 러시아, 몽골과 수교 30주년으로 신북방정책을 중점 추진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는 해이다.

 

이날 보고에서, 작년 아세안 10개국 방문과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개최 등 신남방정책의 모멘텀을 이어 올해를 “신북방 협력의 해”로 삼기로 했다.

 

또한 신북방정책의 성과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경제협력, 외교행사, 문화‧인적 교류, 홍보 등의 유기적인 추진방안을 마련키로 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올해 다시 찾아오기 힘들 정도로 굉장히 좋은 계기를 맞은 만큼 신북방정책이 실질적인 성과를 내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보영, 의류 화보로 전한 우아한 근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