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남궁민, 비야구인 최초 야구 매거진 ‘더그아웃’ 표지 장식

국내 유일 야구 문화 잡지인 ‘더그아웃’의 역사상 최초의 비야구인의 표지 장식 다시 한번 ‘백승수’ 열풍 체감

박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0/02/27 [10:27]

배우 남궁민, 비야구인 최초 야구 매거진 ‘더그아웃’ 표지 장식

국내 유일 야구 문화 잡지인 ‘더그아웃’의 역사상 최초의 비야구인의 표지 장식 다시 한번 ‘백승수’ 열풍 체감

박보미 기자 | 입력 : 2020/02/27 [10:27]

 

[사건의내막 / 박보미 기자] = 배우 남궁민이 비야구인 최초로 야구 매거진인 ‘더그아웃’ 표지를 장식하며 인기를 실감케했다.


26일 공개된 야구매거진 ‘더그아웃’ 3월호의 표지를 배우 남궁민이 장식했다. 이는 국내 유일 야구 문화 잡지인 ‘더그아웃’의 역사상 최초의 비야구인의 표지 장식으로 다시 한번 ‘백승수’ 열풍을 체감케 했다.


공개된 표지속 남궁민은 극중 ‘백승수’의 트레이드 마크인 단정한 수트핏을 자랑하며 카리스마와 여유가 느껴지는 ‘단장 눈빛’을 뽐냈다. 또한 드림즈 사무실로 보이는 배경으로 ‘스토브리그’의 연장선인 듯 반가움을 자아냈다.


남궁민은 지난 14일 종영한 SBS 돌직구 오피스 드라마 ‘스토브리그’에서 신임단장 ‘백승수’ 역을 맡아 드라마 팬들을 넘어 스포츠 팬들 까지 사로 잡는 ‘인생드라마’를 완성해 큰 사랑을받았다.


남궁민이 연기한 ‘백승수’ 는 불의함에 굴복하지 않고, 무표정으로 ‘돌직구 팩트’ 홈런을 날려 적폐를 청산하는 인물. 현대인의 가려운 부분을 긁어주는 통쾌함 가득한 명대사 들과, 무색무취의 절제됨 속에 섬세한 눈빛만으로 백승수의 모든 심경변화를 그려내며 다시 한번 ‘인생 캐릭터’를 경신 했다.


이번 ‘스토브리그’는 새로운 팬층의 유입으로 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드라마 주 시청층인 여성팬 층을 넘어 남성 팬들과 야구팬들까지 하나로 모은 대 화합을 이뤄 낸것. 특히, 야구 커뮤니티 에서는 ‘스토브리그’가 시작하기 전부터 게시판이 활성화 되어 국가 대표 경기를 보는 듯 실시간 중계가 이뤄지는 진풍경이 펼쳐지기도


스토브리그를 통해 인생작 경신을 넘어, 분야를 뛰어넘는 활약을 펼친 남궁민. 다시 한번 ‘믿고 보는 배우’임을 입증하며 다음 행보에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배우 남궁민의 인터뷰가 수록된 더그아웃 매거진 3월호는 온,오프라인 서점에서 만나 볼 수 있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하늬, 시크하고 도회적인 모습을 담은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