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캐나다에 ‘LG 그램’ 첫 선

이색 이벤트로 참석자들의 호응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0/03/03 [10:00]

LG전자, 캐나다에 ‘LG 그램’ 첫 선

이색 이벤트로 참석자들의 호응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0/03/03 [10:00]

▲ LG전자가 최근 캐나다 토론토 소재 스페이드 행사장에서 현지 미디어와 인플루언서 등을 대상으로 LG 그램 출시 행사를 열고 LG 그램만의 차별화된 가치를 집중 소개했다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LG전자가 초경량 노트북 ‘LG 그램’을 캐나다에 처음으로 출시했다.

LG전자는 2015년 미국에 이어 캐나다에도 LG 그램을 론칭해 북미 프리미엄 노트북 시장 공략을 확대한다.

LG전자는 최근 캐나다 토론토 소재 ‘스페이드(Spade)’ 행사장에서 현지 미디어와 인플루언서 등을 대상으로 LG 그램 출시 행사를 열었다. 휴대성, 내구성, 디자인 등 LG 그램만의 차별화된 가치를 집중 소개했다.

이번 행사는 ‘LG 그램 축제(LG gram Carnival)’를 주제로 저글링, 공중 곡예, 무게 측정 게임 등 LG 그램을 활용한 이색 이벤트로 참석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특히 곡예사들은 17형 대화면에 휴대성까지 겸비한 ‘LG 그램 17’의 ‘가볍다’는 강점을 표현하기 위해 ‘LG 그램 17’을 공중으로 던졌다 잡는 저글링을 선보였고 한 손으로 ‘LG 그램 17’을 든 상태에서 공중 곡예를 펼치는 등 다양한 퍼포먼스로 참석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LG전자는 2월 미국에도 2020년형 LG 그램 신제품을 출시한 바 있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진서연, 그녀만의 매력이 가득 담긴 8월호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