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경북경찰청과 빅데이터 기술로 국민 안전 지킨다

코로나19 종결까지 실시간 유동 인구 분석 서비스 ‘지오비전’ 무상 제공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0/03/23 [09:31]

SK텔레콤, 경북경찰청과 빅데이터 기술로 국민 안전 지킨다

코로나19 종결까지 실시간 유동 인구 분석 서비스 ‘지오비전’ 무상 제공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0/03/23 [09:31]

▲ 경북 경산경찰서의 경찰관이 지오비전을 통해 실시간 유동인구를 파악하며 핀 포인트 순찰을 준비하고 있다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SK텔레콤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ICT 기술로 힘을 보탠다.

SK텔레콤은 9일 자사의 빅데이터 기반 문자 마케팅 서비스를 활용해 전국 중소상공인의 마케팅을 도운 데 이어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국민 체감안전도 향상을 위해 경찰의 순찰 활동을 지원한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은 자사의 빅데이터 기반 실시간 유동 인구 분석 서비스 ‘지오비전(Geovision)’을 코로나19 확산 대응 활동을 위해 경북경찰청에 무상으로 제공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협력은 SK텔레콤과 경북경찰청이 코로나19라는 국가적 위기 상황 극복을 위해 ICT 기술을 적극 활용하기로 결정하며 진행됐다.

SK텔레콤은 9일 경북 경산경찰서에 ‘지오비전’ 기반 해당 지역 유동 인구 데이터를 시범 제공해 보다 효율적인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국민 체감안전 향상을 위한 핀포인트 순찰을 지원한 바 있으며 경북경찰청은 그 활용 결과에 만족해 이를 경북지역 전체로 확대 적용한다.

SK텔레콤은 정부가 코로나19 공식 종결을 선언할 때까지 ‘지오비전’ 서비스를 지속 제공할 예정이며 경찰청과 이를 전국 모든 경찰서로 확대하는 방안을 협의 중이다.

‘지오비전’은 국내 최대 수준의 빅데이터 및 공간 데이터 분석 서비스로 휴대폰과 기지국 간 통신 데이터를 기반으로 상권 분석, 인구통계 작성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다.

‘지오비전’은 전국 방방곳곳의 유동 인구를 5분 단위로 확인할 수 있는 국내 유일의 서비스다. SK텔레콤이 자체 개발한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지라프(GIRAF)’를 통해 60테라바이트(TB)에 이르는 방대한 양의 데이터를 5분 단위로 분석하고 시각화 작업까지 완료해 고객에게 제공한다.

또한 ‘지오비전’은 SK텔레콤은 한 기지국의 통신 반경을 10m 단위로 잘개 쪼개 관리하는 ‘피셀(pCell)’ 기술을 적용해 기존 ‘셀 ID 측위 방식’ 대비 5배 이상 정밀한 위치 정보를 제공할 수 있다.

경북경찰청은 ‘지오비전’ 데이터를 활용해 현재 인구 밀집도가 높은 지역을 확인, 실시간 ‘핀 포인트(Pin-Point)’ 순찰을 시행해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주민의 체감안전도 향상에 나설 계획이다.

SK텔레콤 장홍성 광고/Data사업단장은 “국가적인 위기 상황에서 국민의 안전을 지키는 데 조금이라도 힘을 보태기 위해 기술을 지원한다”며 “SK텔레콤은 앞으로도 ICT 기술을 활용해 국민의 안전과 행복에 기여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건찬 경북경찰청장은 “이번 SK텔레콤과의 협업을 통한 ICT 기술 활용 치안 활동이 시민의 체감 안전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경찰은 시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존재하는 만큼 모두가 힘들고 어려울 때 시민들의 마음까지 잘 살펴 꼭 필요한 곳에는 반드시 경찰관이 있다는 생각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penfree1@hanmail.net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공효진, 청순·러블리 분위기로 시선강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