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러우면 지는거다’ 남연우, 치타 어머니와 파격적인 첫 만남 공개

치명적 매력이 어머니의 마음을 단번에 사로잡았다는 전언

박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0/05/25 [15:05]

‘부러우면 지는거다’ 남연우, 치타 어머니와 파격적인 첫 만남 공개

치명적 매력이 어머니의 마음을 단번에 사로잡았다는 전언

박보미 기자 | 입력 : 2020/05/25 [15:05]

 

 

[사건의내막 / 박보미 기자] =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치타의 남친 남연우와 치타 어머니의 파격적인 첫 만남 에피소드가 공개된다. 어머니를 단 번에 취향 저격하며 ‘수시합격’을 받은 남연우의 특급 매력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약칭: 부럽지 / 기획 박정규 연출 허항 김진용)에서는 치타와 남연우 커플이 치타의 어머니, 배우 정만식과 함께한 저녁시사 자리가 공개된다.

 

치타와 남연우, 그리고 치타 어머니와 식사자리는 기존의 다른 커플들과는 다른 분위기로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남연우는 마치 아들처럼 자연스럽게 식사를 준비하는 모습으로 부럽패치 MC들을 놀라게 만들었다고.

 

특히 남연우는 치타 어머니와 첫 만남에서 "은영이의 000번째 남자.."라는 파격적인 멘트로 자신을 소개해 치타를 당황케 만들었다. 그러나 그런 남연우의 치명적 매력이 어머니의 마음을 단번에 사로잡았다는 전언이다.

 

무심한듯 스윗한 사랑꾼의 모습을 보여준 남연우는 치타 어머니 앞에서는 ‘쓸데 있는(?)’ 농담과 장난끼 어린 모습으로 반전 매력을 뽐냈다. 과거 치타의 집에 놀러 왔던 이승기, 이홍기를 제치고, 치타 어머니의 ‘수시합격’을 받은 남연우만의 특급 매력은 어떨지 기대를 모은다.

 

치타 어머니의 마음을 취향 저격한 남연우의 숨은 매력은 오늘(25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부러우면 지는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부러우면 지는거다’는 실제 연예인 커플들의 리얼한 러브 스토리와 일상을 담으며 연애와 사랑, 결혼에 대한 생각과 과정을 담는다. ‘부러우면 지는거다’라는 위트 넘치는 프로그램의 이름처럼, 봄 바람과 함께 시청자들의 연애, 결혼 세포를 자극하며 매주 월요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 부러우면 지는거다(부럽지)>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수지, 과한 꾸밈 없이도 시선 압도하는 화보 장인의 아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