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은혜, “‘더불어’와 ‘민주’는 어디에 있습니까?”

“더불어 민주당이 여태껏 주창한 가치는 어디에도 찾을 수 없는 조치다”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6/04 [10:05]

김은혜, “‘더불어’와 ‘민주’는 어디에 있습니까?”

“더불어 민주당이 여태껏 주창한 가치는 어디에도 찾을 수 없는 조치다”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0/06/04 [10:05]

▲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성남시분당구갑 김은혜 미래통합당 당선인이 11일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선거사무소에서 뉴시스와 인터뷰를 하고 있다. 2020.05.13.  © <사진제공=뉴시스>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김은혜 미래통합당 대변인은 3일 논평에서 “‘더불어’와 ‘민주’는 어디에 있습니까?”라고 밝혔다.

 

김은혜 대변인은 “공수처 설치법에 기권표를 던졌던 금태섭 전 의원에 대해 더불어 민주당이 경고 처분을 내렸다고 한다”면서 “조국을 비판해서인가 금 전 의원을 공천에서 떨어뜨린 그분들입니다”라며 “당 앞에 어떤 이견도 달지 말라, 당론을 어겼으니 징계를 받으라, 지켜보는 국민은 숨이 막힙니다”며 “총선 직후 몸을 낮추겠다던 약속은 어디로 갔는지 민주당에 묻고 싶다”고 덧붙였다.

 

김 대변인은 “‘더불어’ ..’민주’ ... 더불어 민주당이 여태껏 주창한 가치는 어디에도 찾을 수 없는 조치다”라면서 “뭐든지 정량을 넘기면 탈이 나는 법이다”고 꼬집었다.

 

이어 김은혜 대변인은 남의 당 이야기라 조심스럽습니다만 “숨을 쉴 수 없다”(I can't breathe)라는 구호가 민주당 내부에서 나올 법한 상황 같다고 전했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수지, 과한 꾸밈 없이도 시선 압도하는 화보 장인의 아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