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 론칭 2015년부터 6년째 매년 진행

코로나19로 오프라인 오디션 방식 제한됨 따라 언택트 트렌드 발맞춰 온라인 라이브 공연형태 개편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0/06/15 [10:27]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 론칭 2015년부터 6년째 매년 진행

코로나19로 오프라인 오디션 방식 제한됨 따라 언택트 트렌드 발맞춰 온라인 라이브 공연형태 개편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0/06/15 [10:27]

▲ 신한카드가 루키 프로젝트를 론칭한다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신한카드(사장 임영진)가 인디뮤지션 발굴, 육성 프로그램인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는 재능 있는 인디뮤지션을 발굴해 페스티벌 섭외, 뮤직비디오 및 앨범 제작 등 다양한 방법으로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신한카드가 2015년부터 6년째 매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는 코로나19로 오프라인 오디션 방식이 제한됨에 따라 언택트 트렌드에 발맞춰 온라인 라이브 공연 형태로 개편했다.

매월 인디뮤지션을 발굴해 라이브 공연 영상을 제작하고 이를 신한카드 유튜브 계정에서 소개하는 ‘유튜브 라이브 큐레이션(Curation) 시리즈’로 운영하는 것이다.

또한 라이브 공연 영상은 서울 중구 을지로 일대에서 촬영할 예정이다. 신한카드는 도시재생과 지역사회 공생을 위한 ‘을지로 3가 프로젝트’를 2019년부터 진행해오고 있으며 이러한 취지에 맞춰 지역 기반 문화 콘텐츠를 개발해 을지로를 새로운 인디 공연의 중심지로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이번 프로그램의 개편을 맞아 인디뮤지션들의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뮤지션 ‘가호’와 협업한 라이브 영상을 15일 오후 신한카드 유튜브 채널에서 공개할 예정이다.

‘가호’는 최근 인기리에 방영된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OST ‘시작’을 불러 각종 음원차트 정상에 오른 바 있는 뮤지션으로 이번 루키 프로젝트를 통해 대표곡 ‘시작’과 ‘A Song for you’를 라이브 공연으로 선보인다.

특히 이번 영상은 실제 드라마 촬영지였던 ‘단밤’을 배경으로 제작돼 화제를 모았다.

신한카드는 뮤지션 ‘가호’의 영상을 시작으로 2020년 루키 프로젝트에 참여할 뮤지션을 루키 프로젝트 홈페이지를 통해서 참가 신청을 받고 7월부터 11월까지 매월 한 팀을 선발할 예정이다.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에 선발되는 뮤지션에게 라이브 공연 영상 제작은 물론 신한카드 채널을 통한 홍보와 더불어 소정의 활동지원비도 지원하는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한편 신한카드는 이번 루키 프로젝트의 론칭을 기념해 유튜브 채널에 공개된 첫 번째 라이브 영상에 응원 메시지를 남기면 추첨을 통해 ‘애플 에어팟 프로’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준비했다. 자세한 내용은 16일부터 신한카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한카드는 더 많은 인디뮤지션을 대중에게 소개하고 최근 트렌드에 맞는 활동 지원을 연계하고자 온라인 기반의 프로그램으로 개편해 진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공연 예술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 고객들에게도 즐거움을 선사할 수 있는 문화 마케팅을 지속적으로 이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하늬, 시크하고 도회적인 모습을 담은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