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수요일 밤 11시 5분→10시 50분 편성 변경 15분 일찍 만난다

오늘(29일) 편성 시간을 수요일 밤 10시 50분으로 변경

박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0/06/29 [10:47]

‘라디오스타’ 수요일 밤 11시 5분→10시 50분 편성 변경 15분 일찍 만난다

오늘(29일) 편성 시간을 수요일 밤 10시 50분으로 변경

박보미 기자 | 입력 : 2020/06/29 [10:47]

 

 

[사건의내막 / 박보미 기자] = MBC 간판 토크쇼 ‘라디오스타’가 수요일 밤 더 빠르게 더 재미있게 시청자들을 찾는다. 기존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되던 ‘라디오스타’는 이번 주 수요일(7월 1일)부터 ‘15분’ 앞당겨진 밤 10시 50분에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매주 수요일 밤 방송되는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안수영 / 연출 최행호) 측은 오늘(29일) 편성 시간을 수요일 밤 10시 50분으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13년째 MBC 대표 예능 프로그램의 자리를 지키고 있는 ‘라디오스타’가 기존보다 조금 더 빠르게 시청자들을 만난다. 시청자의 라이프 스타일에 따라 MBC가 전체 프로그램 편성의 변화를 시도하면서 ‘라디오스타’의 편성 시간을 앞당긴 것.

 

이에 따라 ‘라디오스타’는 밤 10시 50분으로 편성이 변경됐다. 오는 7월 1일 수요일부터 더 빠르고 더 재미있는 내용으로 시청자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특히 지난 방송 말미에는 MBC 새 수목 드라마 ‘미쓰리는 알고 있다’의 두 주역 배우 강성연, 조한선은 물론 ‘미스터트롯’ 최종 10위에 오른 ‘프린수찬’ 김수찬, ‘고등래퍼 3’ 우승자 이영지의 출연이 예고돼 큰 화제를 모았다.

 

새로운 시간과 함께 찾아올 네 사람의 토크에 기대가 커지는 가운데 강성연, 조한선, 김수찬, 이영지가 출연하는 ‘토크 싹쓸이’ 특집은 오는 7월 1일 수요일 밤 10시 5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 MBC '라디오스타>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하늬, 시크하고 도회적인 모습을 담은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