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행정안전부와 지방세 전자고지·납부 서비스 전국 확대 위한 업무협약 체결

'종이없는사회'모바일 전자고지 결제 시장에 진출한 만큼 시장의 패러다임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0/07/23 [09:17]

신한카드, 행정안전부와 지방세 전자고지·납부 서비스 전국 확대 위한 업무협약 체결

'종이없는사회'모바일 전자고지 결제 시장에 진출한 만큼 시장의 패러다임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0/07/23 [09:17]

▲ 신한카드가 행정안전부와 지방세 전자고지·납부 서비스 전국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신한카드(사장 임영진)가 행정안전부와 업무 협약을 통해 지방세 전자고지·납부 서비스를 전국으로 확대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기존 서울시에만 국한됐던 서비스를 전국 17개 광역지방자치단체에서도 이용할 수 있다.

신한카드는 각종 청구서를 한눈에 확인하고 자동이체까지 신청할 수 있는 원스톱 전자 금융서비스 ‘마이빌앤페이(My BILL&PAY)’를 2019년 7월 출시한 바 있다.

신한카드 마이빌앤페이를 이용하면 지방세, 아파트 관리비, 도시가스 요금, 신용카드 대금 등 각종 정기성 요금을 모두 한곳에서 관리할 수 있다.

원하는 항목을 선택해 전자고지서를 신청하면 매월 납부 요금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고 고지된 요금을 즉시 납부하거나 자동이체를 신청할 수도 있다.

신한카드 마이빌앤페이는 신한페이판(신한PayFAN)에서 가입 및 이용할 수 있으며 별도 이용료는 없다.

한편 신한카드는 지방세 전자고지·납부 서비스 전국 확대를 기념하여 최대 4000포인트 적립 이벤트도 진행한다. 9월 말까지 마이빌앤페이에서 지방세 전자고지서를 신규로 신청하고 수신하면 최대 2000마이신한포인트를 적립해준다. 또한 전자 고지서 수신 후 즉시 납부를 할 경우 추가 2000포인트 적립도 가능하다. 이벤트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신한페이판 또는 신한카드 모바일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한카드는 이번 행정안전부와의 협약으로 정부의 디지털 혁신 계획에 적극 동참하고 전국 단위로의 확대 시행을 통해 고객의 납세 편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펼쳐질 ‘종이없는사회’를 대비해 선제적으로 모바일 전자고지 결제 시장에 진출한 만큼 시장의 패러다임을 주도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진서연, 그녀만의 매력이 가득 담긴 8월호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