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그룹, 폭우 피해 경기 충북 긴급 구호품 지원

SPC삼립 빵, 생수 각 1만개씩 대한적십자사 통해 전달키로

박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0/08/03 [18:48]

SPC그룹, 폭우 피해 경기 충북 긴급 구호품 지원

SPC삼립 빵, 생수 각 1만개씩 대한적십자사 통해 전달키로

박보미 기자 | 입력 : 2020/08/03 [18:48]



[사건의내막 / 박보미 기자] = SPC그룹(회장 허영인)이 폭우로 피해를 입은 경기도와 충청북도 지역에 긴급 구호품을 지원한다고 3일 밝혔다.

 

SPC그룹은 연일 지속된 폭우로 인해 큰 피해를 입은 지역에 SPC삼립 빵과 생수 각 1만개씩 총 2만개를 전달하기로 하고, 우선적으로 경기도 이천•용인•여주 등과 충청북도 충주•제천•음성 등에 빵과 생수 각 3천개씩을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전달했다.

 

구호물품은 이번 수해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과 복구 인력, 자원봉사자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SPC그룹 관계자는 “폭우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재민들과 피해 복구 현장에 도움이 되고자 지원을 결정했다”며, “조속히 피해 복구가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SPC그룹은 허영인 회장의 나눔과 상생의 철학에 따라 대한적십자사와 상시 협조 체계를 갖추고, 재해재난 발생 시 구호 물품 지원에 적극 나서고 있다. 2012년 전북 군산, 2014년 부산 기장, 2016년 울산 울주, 2017년 청주 수해, 삼척 산불, 포항 지진피해, 2018년 경북 영덕 태풍, 서울 폭염 피해, 2019년 강원도 산불과 강원•경북지역 태풍 피해 등에 긴급 구호품을 지원해왔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보영, 의류 화보로 전한 우아한 근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