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국내 유일 반투명 아시클로버 크림 출시

구강이나 입술 주위에 나타난 단순포진(물집) 바이러스 감염증 완화에 도움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0/09/08 [10:21]

GC녹십자, 국내 유일 반투명 아시클로버 크림 출시

구강이나 입술 주위에 나타난 단순포진(물집) 바이러스 감염증 완화에 도움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0/09/08 [10:21]

▲ GC녹십자가 국내 유일 반투명 아시클로버 크림을 출시했다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GC녹십자(대표 허은철)가 최근 국내 유일의 반투명 제형인 ‘녹십자 아시클로버 크림’을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녹십자 아시클로버 크림’은 주로 구강이나 입술 주위에 나타난 단순포진(물집) 바이러스 감염증 완화에 도움을 주는 일반의약품이다.

특히 이 제품은 국내 유일한 반투명 제형의 ‘아시클로버 크림’으로 흰색 크림 제형의 기존 제품에 대비 소비자의 심미적인 니즈도 충족시킨 것이 특징이다.

GC녹십자는 대부분 환부가 얼굴 주변인 점을 고려해 제품 사용 시 하얗게 표시가 나는 소비자의 불편함을 줄이기 위해 제형을 개선했다고 밝혔다.

또한 아쿠아향이 첨가돼 시원한 느낌을 줘 향에 민감한 소비자들도 거부감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유민정 GC녹십자 브랜드매니저는 “소비자의 니즈에 맞춘 제품군의 개선 및 확대를 이어가고 있다”며 “기존 연고 제품들과 함께 소비자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녹십자 아시클로버 크림’은 증상 발현 이후 약 4시간 간격으로 1일 5회씩, 5일간 환부에 바르면 된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보영, 의류 화보로 전한 우아한 근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