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인호, “국민의힘 면책특권 뒤에 숨지말고, 무분별한 의혹제기에 책임져야 할것”

“권력형 게이트까지 운운하며 실체 불분명한 의혹제기에는 그만큼의 책임을 져야할 것”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0/10/12 [11:28]

최인호, “국민의힘 면책특권 뒤에 숨지말고, 무분별한 의혹제기에 책임져야 할것”

“권력형 게이트까지 운운하며 실체 불분명한 의혹제기에는 그만큼의 책임을 져야할 것”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0/10/12 [11:28]

 

▲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1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정감사 초반대책회의에 참석해 발언을 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0.10.12.  © <사진제공=뉴시스>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최인호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은 오늘 12일 오전 현안 서면 브리핑에서 “국민의힘 면책 특권 뒤에 숨지 말고, 무분별한 의혹제기에는 책임을 져야 할 것이다”고 밝혔다.

 

최인호 수석대변인은 “국민의힘이 옵티머스, 라임 펀트 사태와 관련해 실체가 없는 의혹들을 제기하고 있다”면서 “주호영 원내대표는 ‘윤석열 패싱’이라며 특검 도입까지 언급했다”라며 “면책 특권 뒤에 숨어 무분별하게 제기하는 정치 공세”라고 덧붙였다.

 

최 수석대변인은 “비리에는 성역이 있을 수 없다”라면서 “제기된 의혹에 현재 검찰조사가 이루어지고 있는 만큼, 검찰은 철저한 수사로 법과 원칙에 따라 엄정하게 처리해야 할 것”이라며 “검찰은 그 대상이 누구든 성역 없이 철저하게 수사하여 한 점의 의혹도 남김없이 진실을 밝혀주기 바란다”고 요청했다.

 

이에 최 수석대변인은 “국민의힘은 면책 특권 뒤에 숨어 의혹 부풀리기에만 몰두할 것이 아니라, 의혹 당사자의 실명과 근거를 공개하기 바란다”면서 “언론보도에 기대어 익명의 그늘에 숨어 검찰을 압박하고, 정치공세에 집중할 것이 아니라 법 앞에 떳떳하게 나서기 바란다”고 일침을 쏟아냈다.

 

특히 최 수석대변인은 “국민의힘에 경고한다”라면서 “권력형 게이트까지 운운하며 실체 불분명한 의혹제기에는 그만큼의 책임을 져야할 것”이라며 “민주당은 근거 없는 거짓주장과 의혹 부풀리기에 단호하게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최인호 수석대변인은 “국민의힘은 불과 얼마 전 새로운 정치를 하겠다며 국민 앞에 변화와 혁신을 약속했다”면서 “당명과 로고까지 바꾸면서 쇄신하겠다던 다짐을 지켜나가기 바란다”라며 “정쟁으로 민생이 덮이지 않도록 국정감사에 매진해 주십시오”라고 강조했다.

 

더불어민주당은 다시 한 번 약속드린다. 실체 없는 의혹에 당당히 맞서겠다. 또한 제21대 국회 첫 국정감사가 정쟁 대신 정책국감, 민생국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penfree1@hanmail.net

 

 

Choi In-ho, “Do not hide behind the immunity privilege of the people's strength, and take responsibility for indiscriminate suspicion”

 

“We should be responsible for raising suspicions that are unclear while talking to the gates of power type”

 

[Introduction of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ol] = Choi In-ho, a senior spokesman for the Democratic Party, said in a written briefing on the current issue on the morning of the 12th, "Do not hide behind the privilege of immunity from the power of the people, and take responsibility for indiscriminate suspicion."

 

Chief spokesman Choi In-ho said, "The power of the people is raising suspicious suspicions regarding the Optimus and Lime Punt incidents." He added, “The political offensive that we are raising.”

 

Chief spokesman Choi said, “There can be no sanctuary for corruption.” “As the prosecution's investigation is currently being conducted on the allegations raised, the prosecution should be thoroughly investigated and dealt with strictly according to laws and principles. I hope that anyone will investigate thoroughly without sanctuary and reveal the truth without leaving any suspicion.”

 

In response, Chief Spokesman Choi said, "The power of the people is not limited to inflating the suspicion by hiding behind the privilege of immunity, but we hope to disclose the real name and grounds of the suspected party." Instead of focusing on the law, I hope you will be proud of the law.”

 

In particular, Chief Spokesman Choi said, “We warn the power of the people.” “We will be responsible for raising suspicions that are unclear, and we will have to deal with power-type gates.” “The Democratic Party will firmly respond to unfounded false claims and inflating suspicions. "

 

Chief spokesman Choi In-ho said, “The power of the people has promised change and innovation in front of the people, saying that they will do a new politics just a while ago.” “I hope that we will keep our commitment to renew by changing the party name and logo.” Please devote yourself to gratitude.”

 

In addition, the Democratic Party promises once again. I will stand up to the suspicion of no substance. In addition, he said that he will do his best to make the first national audit of the 21st National Assembly become a general governor of policy and people's livelihood instead of political struggle.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보영, 의류 화보로 전한 우아한 근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