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인터배터리 2020’ 참가

세계 최고의 배터리 기술력과 솔루션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0/10/20 [15:41]

LG화학, ‘인터배터리 2020’ 참가

세계 최고의 배터리 기술력과 솔루션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0/10/20 [15:41]

▲ LG화학 인터배터리 부스 조감도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LG화학이 10월 21일(수)부터 23일(금)까지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인터배터리(InterBattery) 2020’에 참가해 세계 최고의 배터리 기술력과 솔루션을 선보인다.

‘인터배터리(InterBattery)’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전지산업협회가 주관하는 국내 최대 규모 2차전지산업 전시회로 올해 행사에는 국내외 198개 업체가 참가한다.

LG화학은 참가업체 중 최대 규모(315㎡)의 부스에 ‘We connect science to life for a better future’라는 뉴 비전을 접목했다.

먼저 ‘코어존(Core Zone)’에서 LG화학만의 배터리 혁신 기술(Science)을 소개한다. 또한 그러한 기술들이 삶에 연결된 모습(Connect Science to Life)을 반영해 다양한 배터리 제품을 소개하는 ‘모어 파워풀존(More Powerful Zone)’, ‘모어 이피션시존(More Efficiency Zone)’, ‘모어 스타일리쉬존(More Stylish Zone)’을 구성한다.

‘서스테인어빌리티존(Sustainability Zone)’/’넥스트제네레이션존(Next Generation Zone)’에서는 배터리 사업에서 LG화학만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노력과 차세대 배터리 기술까지 선보이며 과학이 우리에게 줄 수 있는 더 나은 미래(Better Future)를 제시한다.

‘코어존(Core Zone)’에서는 세계 최고의 배터리를 생산 가능하게 한 핵심 기술들을 선보인다. ‘라미 & 스택(Lami & Stack)’ 제조 기술, ‘안전성 강화 분리막(SRS)’ 소재 기술, ‘냉각 일체형 모듈’ 제조 기술 등 배터리의 성능과 안전성을 극대화할 수 있는 핵심 기술들을 전시한다.

‘모어 파워풀존(More Powerful Zone)’에서는 LG화학의 배터리를 탑재한 전기차·킥보드·가전 등이 과거 대비 얼마나 성능이 향상돼 왔는지를 한눈에 살펴볼 수 있다. 특히 기존 대비 에너지밀도가 16%, 주행거리가 20% 이상 향상되는 전기차 배터리인 ‘롱-셀(Long Cell)’ 등을 선보인다.

‘모어 이피션시존(More Efficiency Zone)’에서는 에너지를 더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게 해주는 ESS(에너지 저장장치) 배터리 제품을 선보인다. 특히 전력망/상업용과 가정용 등 여러 용도로 구분된 배터리 제품을 선보이며, 다양한 분야에서 에너지 절감에 기여할 수 있는 ESS 배터리 기술력을 소개한다.

‘모어 스타일리쉬존(More Stylish Zone)’에서는 배터리를 탑재한 기기가 자유로운 디자인을 선보일 수 있도록 유연하게 설계된 배터리 제품을 선보인다. 높이를 기존보다 낮게 만든 전기차용 로우-하이트(Low-Height) 배터리 모듈, 전기 스쿠터(e-Scooter)용 교체형 배터리 기술 등 최종 어플리케이션의 디자인까지 고려하여 솔루션을 제시한 LG화학의 최신 배터리 제품을 만나볼 수 있다.

‘서스테인어빌리티존(Sustainability Zone)’/넥스트제네레이션존(Next Generation Zone)’에서는 그린에너지를 활용한 친환경 배터리 생산, 폐배터리를 활용한 재활용 사업, 책임있고 투명한 배터리 원재료 공급망 관리를 설명하고 리튬황/전고체/장수명 배터리 등 차세대 배터리 기술까지 선보이며 많은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최근 무인기에 탑재돼 시험 비행을 성공한 리튬황 배터리의 실물을 선보일 예정이다.

LG화학은 이 전시회는 LG화학이 배터리 세계 1위를 달성할 수 있었던 주요 기술력과 다양한 제품 포트폴리오 등을 총망라하는 내용으로 부스를 구성했다며 현장에 방문하면 현재의 다양한 배터리 제품과 기술뿐만 아니라 리튬황 등 미래를 이끌어가는 LG화학의 차세대 배터리까지 한 번에 만나볼 수 있다고 밝혔다.

 

penfree1@hanmail.net

 

 

LG Chem, participated in'Inter Battery 2020'

World's best battery technology and solutions

 

[Introduction of the case / Reporter Park Yeon-pa] = LG Chem will participate in the'InterBattery 2020' held at COEX in Samsung-dong from October 21 (Wed) to 23 (Fri) to show the world's best battery technology and solutions.

 

'InterBattery' is the largest secondary battery industry exhibition in Korea hosted by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and organized by the Korea Battery Industry Association. This year's event attracts 198 domestic and foreign companies.

 

LG Chem applied a new vision of “We connect science to life for a better future” in the largest booth among exhibitors (315㎡).

 

First, LG Chem's unique battery innovation technology (Science) will be introduced in the'Core Zone'. In addition,'More Powerful Zone','More Efficiency Zone','More Efficiency Zone', and'More Stylish Zone', which introduce various battery products reflecting the connection science to life of such technologies. It constitutes'More Stylish Zone'.

 

In the'Sustainability Zone'/'Next Generation Zone', LG Chem's efforts for sustainable growth and next-generation battery technology are introduced in the battery business, providing a better future that science can give us. (Better Future) is presented.

 

In the'Core Zone', core technologies that enable the production of the world's best batteries will be presented. Core technologies that can maximize the performance and safety of batteries such as'Lami & Stack' manufacturing technology,'Safety Reinforced Separator (SRS)' material technology, and'Cooling integrated module' manufacturing technology will be exhibited.

 

In the'More Powerful Zone', you can see at a glance how much of LG Chem's battery-equipped electric vehicles, kickboards, and home appliances have improved in performance compared to the past. In particular, it will introduce'Long Cell', an electric vehicle battery that improves energy density by 16% and mileage by more than 20% compared to the previous one.

 

In the'More Efficiency Zone', ESS (Energy Storage Device) battery products that enable more efficient use of energy are introduced. In particular, it introduces battery products divided into various uses such as power grid/commercial and household, and introduces ESS battery technology that can contribute to energy saving in various fields.

 

In the'More Stylish Zone', battery products designed to be flexible so that devices equipped with batteries can exhibit free designs are presented. LG Chem's latest battery products, which have presented solutions by considering the design of the final application, such as the low-height battery module for electric vehicles and the replaceable battery technology for electric scooters (e-Scooter) made lower than before. You can meet.

 

In the'Sustainability Zone'/Next Generation Zone', the production of eco-friendly batteries using green energy, recycling business using waste batteries, and responsible and transparent battery raw material supply chain management are explained. It is planning to provide a lot of attractions by introducing next-generation battery technologies such as all-solid/long-life batteries. In particular, it is planning to show the real life of a lithium-sulfur battery that was recently mounted on a drone and successfully tested flight.

 

LG Chem said that this exhibition organized a booth with contents covering major technologies and various product portfolios that LG Chem was able to achieve the world's No. 1 battery. It is revealed that you can meet LG Chem's next-generation battery that will lead the future at once.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문채원, 낭만적인 감성의 홀리데이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