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공정성·전문성 기반한 책임수사 체계 확립해 주길"

"우리 경찰, 사명감·책임감으로 ‘가장 안전한 나라’ 만들고 있다"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0/10/22 [09:14]

문재인 대통령, "공정성·전문성 기반한 책임수사 체계 확립해 주길"

"우리 경찰, 사명감·책임감으로 ‘가장 안전한 나라’ 만들고 있다"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0/10/22 [09:14]

▲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21일) 충남 아산 경찰인재개발원에서 열린 제75주년 경찰의 날 기념식에 참석했다.  © <사진제공=청와대>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제75주년 경찰의 날 기념식

 

-"故 유재국 경위, 故 이종우 경감 등 순직 영웅 결코 잊지 않을 것"

-"‘민주·인권·민생 경찰’의 길에 정부가 동행할 것"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21일) 충남 아산 경찰인재개발원에서 열린 제75주년 경찰의 날 기념식에 참석했다.

 

경찰인재개발원은 경찰의 직무교육을 관장하는 기관으로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초기, 중국 우한 교민들이 국내로 철수했을 당시 임시생활시설로 제공되기도 했으며, 현재는 생활치료센터로 활용 중이다. 

 

'우리는 대한민국 경찰입니다'를 주제로 열린 이번 기념식 국민의례는 대한민국 최서남단 가거도, 최남단 마라도, 최동단 독도를 지키는 현장경찰관과 지역 주민이 함께했다.

 

올해의 경찰영웅으로 현양된 故 이준규 총경은 5·18민주화운동 당시 계엄군의 부당한 강경진압 지시를 거부하여 시민의 생명을 보호했으며, 故 유재국 경위은 지난 2월 한강에서 살신성인의 자세로 인명구조에 나섰다가 순직했다.

 

유공자 포상은 녹조근정훈장에 대전지방경찰청 김종범 총경을 비롯해 총 459명이 정부포상을 받았다.

 

문재인 대통령은 기념사를 통해 코로나 발생 초기 우리 교민을 품어준 사례를 소개하며 "나눔과 배려의 도시 아산과 경찰의 봉사와 헌신을 상징하는 경찰인재개발원에서 제75주년 ‘경찰의 날’ 기념식을 갖게 되어 매우 뜻깊다"고 감사를 전했다.

 

이어 "우리 경찰은 사명감과 책임감으로 어려움을 극복하며 ‘가장 안전한 나라’를 만들어 가고 있다"며 "올해는 특히, 코로나 극복이라는 국가적 과제 앞에서 흔들림 없이 사명을 다하며, 국민에게 큰 힘이 되었다"고 격려했다.

 

또, 코로나 재확산의 우려가 컸던 공휴일 대규모 집회에서는 "현장 상황에 맞게 유연하게 대처하며 코로나 재확산을 방지했다"며 노고를 치하했다.

 

아울러 "지난 여름 집중호우와 연이은 태풍에 맞서 든든하게 국민을 지킨 것도 경찰이었다"며 사례를 하나하나 언급했다. 특히, "한강의 실종자를 찾다가 순직한 故 유재국 경위, 의암호에서 임무 수행 중 순직한 故 이종우 경감을 비롯한 많은 순직 영웅들이 우리 곁을 떠났다"며 그 희생과 헌신을 기리고 유가족에게는 위로의 마음을 전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존중과 사랑받는 경찰로 거듭나기 위해 우리 경찰은 올 한 해, 스스로를 개혁하기 위해 부단히 노력했다"며 "그동안 330개 개혁 과제들을 추진했고, 인권보장 규정을 마련해 인권 친화적 수사를 제도화했다"고 말했다. 수사권 조정을 통해 경찰 수사의 독립성과 책임성을 높일 발판도 마련했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국가수사의 중추 역할을 담당하게 될 ‘국가수사본부’의 출범을 예정하고 있다"며 "수사경찰을 행정경찰과 분리해 수사 역량과 정치적 중립성을 더 강화하면서 책임 수사와 민주적 통제를 조화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그러면서 "개혁 입법으로 경찰의 오랜 숙원이 이뤄지고 있는 만큼, ‘당당한 책임경찰’로서 공정성과 전문성에 기반한 책임수사 체계를 확립해 주기 바란다"고도 주문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국민의 눈높이에 맞춰 변화하는 '대한민국 경찰'의 도전을 응원한다"며 '예방적 경찰 활동'과 '디지털 경찰 혁신'을 강조했다.

 

이어 "국회에서 협력해 주신다면, 자치경찰제도 머지않아 실시될 것"이라며 "자치분권 확대의 요구에 부응하고, 지역주민의 생활치안을 강화하는 길이지만, 75년을 이어온 경찰조직 운영체계를 근본적으로 변화시키는 일"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대공수사권이 경찰로 이관되면 국가안보 분야에서도 경찰의 어깨가 무거워진다"며 "안보 수사 역량을 키우고 대테러 치안 역량을 강화해 국민의 안전과 안보를 지키는 데도 한 치의 빈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대통령은 "경찰의 노고를 잊지 않고, 합당한 처우를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경찰이 스스로의 생명과 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약속했다.

 

 

끝으로 문재인 대통령은 5·18 광주민주화운동 당시 故 이준규 목포경찰서장이 군부독재의 명령을 거부한 일화를 언급하며 "故 이준규 총경의 경찰영웅 현양은, 다시는 어두운 역사를 반복하지 않고 민주경찰, 따뜻한 인권경찰, 믿음직한 민생경찰의 길을 흔들림 없이 걷겠다는 경찰의 약속"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한 사람 한 사람 ‘대한민국 경찰’이라는 자부심으로 명예로운 경찰의 길을 걸어간다면, 국민은 더 큰 ‘존경과 사랑’으로 화답해 줄 것"이라며 "그 길에 저도 동행하겠다"고 다짐했다.

 

이후 장기 미제사건을 해결한 경찰들의 이야기를 재구성한 영상과 경찰특공대의 대테러 진압 전술 시연이 이어졌다. 이번 경찰특공대 시범에 사용된 경찰헬기 '참수리'는 정부비관 중 처음으로 경찰청이 도입한 국산 헬기로, 첨단 임무장비를 장착해 국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한 다양한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기념식이 끝난 뒤, 문재인 대통령은 경찰영웅으로 현양된 경찰관 가족 및 의암호에서 임무 수행 중 순직한 故 이종우 경감의 가족, 근무 중 중상을 입은 김진영 순경 등을 만나 위로를 전하고, 격려했다.

 

penfree1@hanmail.net

 

President Moon Jae-in, "I hope you will establish a responsible investigation system based on fairness and expertise"

"Our police are making the'safest country' with a sense of mission and responsibility."

 

 

[The story of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rl] = The 75th anniversary of the Police Day celebration

 

-"I will never forget the heroes who died, such as the late Inspector Yoo Jae-guk and the late Captain Lee Jong-woo."

-"The government will accompany the “democratic, human rights and civil welfare police”

 

President Moon Jae-in attended a ceremony to commemorate the 75th anniversary of the Police Day held today (21st) at the Asan Police Human Resources Development Institute.

 

The National Police Human Resources Development Institute is an institution that oversees the job training of the police.It was provided as a temporary living facility when the people of Wuhan, China, withdrew to Korea in the early days of the spread of the corona 19 infectious disease, and is currently being used as a life treatment center.

 

This commemorative ceremony held under the theme of'We are the Korean Police' was accompanied by field police officers and local residents who guard Gageo Island, Marado, and Dokdo in the southernmost part of Korea.

 

During the May 18 Democratization Movement, the late General Lee Jun-gyu, who was empowered as the police hero of the year, protected the lives of citizens by refusing the martial law forces' unfair hard-line crackdown orders during the May 18 Democratization Movement. Was obedient.

 

A total of 459 people, including Chief of the Daejeon Provincial Police Agency, Kim Jong-beom, received the government award for the merit award.

 

In a commemorative address, President Moon Jae-in introduced the case of embodying Koreans in the early days of the coronavirus outbreak, saying, "Asan, the city of sharing and consideration, and the Police Human Resources Development Institute, which symbolizes the service and dedication of the police, will hold a ceremony to celebrate the 75th anniversary of the It's very meaningful," he said.

 

“Our police are making a'safest country' by overcoming difficulties with a sense of duty and responsibility. This year, especially, in front of the national task of overcoming corona, we have been steadfast in fulfilling our mission, and it has been a great help to the people.” did.

 

In addition, at a large-scale gathering on public holidays, when the fear of corona re-proliferation was high, he praised his hard work, saying, "We responded flexibly to the situation in the field to prevent re-proliferation of corona."

 

In addition, he mentioned the cases one by one, saying, "It was the police who reassured the people against the torrential rains and subsequent typhoons last summer." In particular, he commemorated the sacrifice and dedication and conveyed consolation to the bereaved family, saying, "The late Inspector Yoo Jae-guk, who died in search of the missing person in the Han River, and the late Inspector Lee Jong-woo, who died while on duty at Uiamho, left our side." .

 

President Moon Jae-in said, "In order to be reborn as a respected and beloved police officer, our police have made unceasing efforts to reform themselves this year. We have pursued 330 reform tasks and established human rights protection regulations to institutionalize human rights-friendly investigations. I said. He added that it has also laid a foothold to increase the independence and accountability of police investigations by adjusting the investigative powers.

 

Along with this, "We are planning to launch the'National Investigation Headquarters', which will play a pivotal role in the national investigation," he said. "By separating the investigative police from the administrative police, the investigative capacity and political neutrality are further strengthened, while harmonizing responsibility investigation and democratic control. I will be able to make it happen."

 

He also ordered, "As the police's long-awaited wishes are being made through the reform legislation, I hope that as a'dignified responsible police,' we hope to establish a responsible investigation system based on fairness and expertise."

 

President Moon Jae-in emphasized'preventive police activities' and'digital police innovation', saying, "I support the challenge of the'Korean police' that changes according to the level of the people's eyes."

 

“If the National Assembly cooperates, the self-governing police system will be implemented in the near future.” “It is a way to meet the demands of expanding autonomy and strengthen the living security of local residents. "It's something to change it into."

 

In addition, "If the authority of anti-aircraft investigation is transferred to the police, the shoulders of the police will become heavy in the field of national security," he said. "We will do our best to protect the safety and security of the people by improving our security investigation capabilities and strengthening our counter-terrorism security capabilities." I hope to give it to you."

 

In response, the President promised, "I will do my best to ensure that I do not forget the hard work of the police and receive proper treatment," and "I will do my best to help the police protect their lives and safety."

 

 

Lastly, President Moon Jae-in referred to an anecdote when the late Mokpo Police Chief Lee Jun-gyu rejected an order from the military dictatorship during the May 18 Gwangju Democratization Movement. "Hyeon Yang, the police hero of the late Chief Police officer Lee Jun-gyu, never repeats a dark history again. It is the promise of the police to walk the path of the human rights police, the trustworthy civil life police without shaking."

 

In addition, President Moon said, "If each person walks the path of an honorable police officer with the pride of being the'Korean Police,' the people will respond with greater'respect and love'," and "I will accompany you on that road." did.

 

After that, a video reconstruction of the stories of the police who resolved the long-term unsanctioned case and a demonstration of counter-terrorism suppression tactics of the police commandos were followed. The police helicopter'Chamsuri', which was used in the demonstration of the police commando, is the first Korean-made helicopter introduced by the National Police Agency among government secretaries, and is equipped with advanced mission equipment to perform various missions to protect the public's safety.

 

After the ceremony, President Moon Jae-in met with the family of police officers who were embellished as police heroes, the family of late Inspector Lee Jong-woo who died while on duty at Uiamho, and police officer Kim Jin-young who was seriously injured on duty.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문채원, 낭만적인 감성의 홀리데이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