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트원정대: 더 비기닝’ 최여진 “뱃멀미로 고생, 멘탈 바닥 쳤다”

각종 수상 레저를 섭렵한 최여진도 무서워하는 것 뱃멀미

박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0/10/22 [12:26]

‘요트원정대: 더 비기닝’ 최여진 “뱃멀미로 고생, 멘탈 바닥 쳤다”

각종 수상 레저를 섭렵한 최여진도 무서워하는 것 뱃멀미

박보미 기자 | 입력 : 2020/10/22 [12:26]

 

[사건의내막 / 박보미 기자] = ‘요트원정대: 더 비기닝’ 각종 수상 레저를 섭렵한 최여진도 무서워하는 것이 있었으니, 바로 뱃멀미였다.

 

10월 26일 첫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요트원정대: 더 비기닝’은 겁 없는 요트 쌩초보들이 요트에 도전해, 맨몸으로 요트를 알아가며 즐거움을 느끼는 여정을 담은 튜토리얼식 버라이어티다. 열정 하나 믿고 나선 요트 무식자 멤버들이 요트 조종 면허 시험부터 시작해 요트를 알아가는 과정을 속속들이 담아 리얼한 요트의 매력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요트원정대: 더 비기닝’ 대원들로는 장혁, 허경환, 최여진, 소유가 의외의 케미를 예고해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그중 최여진은 웨이크 서핑, 수상스키, 프리다이빙 등 각종 수상 레저를 정복한 능력자. 특히 보트 조종 면허까지 보유해 ‘요트 기대주’로 주목받았다.

 

그러나 이렇게 취미가 물질인 최여진도 요트 위에서는 물 공포증에 시달렸다고 한다. 최여진은 “먼저 방송된 ‘요트원정대’를 봤다. 내가 생각한 요트는 멋지게 즐기는 것인 줄 알았는데, 그렇게 고생스러운 건지 몰랐다. 내가 멀미에 취약하다. 걱정돼서 회사 대표님께 전화까지 했다”며, 출항 전 걱정에 휩싸인 일화를 들려줬다.

 

최여진은 “(실제로) 뱃멀미 때문에 고생을 많이 했다. 요트를 타며 나약해진 나를 만났고, 또 바닥을 친 멘탈과 싸워가는 과정에서 나의 도장 깨기를 경험했다”며 소감을 전했다. 하지만 최여진은 바다 수영, 낚시, 무인도 캠핑 등을 통해 바다 생활에 적응해 나가며 멀미를 이겨내고 항해를 완료했다고. 요트까지 섭렵한 최여진의 ‘도장 깨기’에 기대가 더해진다.

 

항해를 함께 한 장혁, 허경환, 소유에 대한 이야기도 빠질 수 없다. 최여진은 “운동인 이미지가 있는 캐스팅이어서 너무 기대됐다. 역시나 다들 파이팅이 넘치고 도전 정신도 강했다. 운동뿐 아니라 요리도 잘하고 다들 각자의 캐릭터가 뚜렷하다. 시간이 지날수록 더 친해지고 정도 많이 들어서 벌써 그립고 보고 싶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마지막으로 최여진은 ‘요트원정대: 더 비기닝’을 시청자들에게 강력 추천하는 이유도 전했다. “요즘 코로나19로 많은 불편함을 겪고 있다. 비록 힘든 순간이지만 저희가 보여드리는 바다와 섬, 요트 항해를 보시며 힐링 할 수 있는 시간이 되셨으면 좋겠다. 그리고 또 하나의 라이프 스타일을 배울 수 있다면 좋겠다. 무언가를 즐기는 열정과 도전을 함께 하시며 에너지를 얻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요트원정대: 더 비기닝’은 아름다운 서해와 종주 중에 만난 다양한 섬들, 그리고 요트의 매력을 전할 예정이다. MBC에브리원 ‘요트원정대: 더 비기닝’은 10월 26일 월요일 오후 8시 30분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MBC에브리원 ‘요트원정대: 더 비기닝’>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신민아, 사랑스러운 홀리데이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