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해보험, 예방부터 재활까지 건강보험 출시

현재의 고객과 미래의 고객에 대한 감사의 마음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0/11/03 [10:38]

DB손해보험, 예방부터 재활까지 건강보험 출시

현재의 고객과 미래의 고객에 대한 감사의 마음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0/11/03 [10:38]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DB손해보험(대표 김정남)이 2020년 9월 기준 보유고객 989만명으로 11월 중으로 1000만 고객을 보유하는 보험사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DB손해보험은 이를 기념하고 현재의 고객과 미래의 고객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담아 ‘예방부터 재활까지 건강보험’을 2일 출시한다.

‘DB손해보험 예방부터 재활까지 건강보험’은 업계 최초로 3대 질병(암·심장·뇌혈관질환) 관련 검사비 및 전조증상 진단 등 예방에 대한 보장과 치료 이후 재활프로그램을 지원해주는 상품이다.

3대질병의 경우 우리나라 사망원인의 1, 2, 4위를 차지할 정도의 중증 질환이며 의료비 부담이 커서 발생할 경우에 치료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 DB손해보험은 이러한 3대질병에 대한 검사(CT, MRI, 초음파, PET, 뇌파, 뇌척수액, 혈관조영술)를 보장하는 검사지원비와 심장·뇌혈관질환에 대한 전조 증상인 고혈압치료를 보장하는 고혈압치료비를 업계 최초 개발해 고객이 질병을 조기 발견해 상태가 악화되는 것을 예방하고 치료비 부담을 경감시킬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심장질환의 전조증상이 될 수 있는 주요 심장염증질환, 외부충격으로 인한 뇌 손상 등 기존에 보장하지 않았던 신규 진단비를 포함시켜 보장범위를 넓혔다.

이 외에도 뇌심장 관련 장애를 보장하는 뇌심장애진단비, 첨단기술로 재활치료를 돕는 로봇재활지원비 등을 통하여 장애와 재활치료까지 보장한다.

이런 신규 보장영역과 더불어 보험료가 변동하지 않는 비갱신형 세만기임에도 보험료를 저렴하게 가입 가능한 무해지 플랜이 운영된다. 보험 가입 기간 동안 해지 시, 해지환급금을 지급하지 않는 대신 보험료를 기존 대비 저렴하게 가입할 수 있는 무해지 플랜은 경제적인 보험료를 원하는 고객에게 유리한 제도다. 특히 납입면제형으로 가입 시, 보험기간 중에 3대질병으로 진단받을 경우 보험료가 면제되기 때문에 보험료의 경제적 장점을 극대화할 수 있다.

DB손해보험은 예방부터 재활까지 건강보험은 암·심장·뇌혈관질환의 주요 3대질환과 관련된 고객의 다양한 니즈를 빠짐없이 충족시킬 수 있도록 개발됐으며, 업계 최고의 상품경쟁력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가입은 15세부터 70세까지 가능하며, 최대 100세까지 보장한다. 보장 기간은10/20/30년 만기 갱신형 또는 90/100세만기형으로 고객의 선택에 따라 가입 가능하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문채원, 낭만적인 감성의 홀리데이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