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이적, 차태현과 아파트 단지 '공공의 적' 등극

무던한 아내 대신 기념일 챙기는 감성 사랑꾼

박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0/11/11 [12:18]

'라디오스타' 이적, 차태현과 아파트 단지 '공공의 적' 등극

무던한 아내 대신 기념일 챙기는 감성 사랑꾼

박보미 기자 | 입력 : 2020/11/11 [12:18]

 

 

[사건의내막 / 박보미 기자] = 가수 이적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이웃 주민 차태현과 아파트 단지 내 ‘공공의 적’에 등극했던 이유를 들려준다. 또 이적은 평소 생일과 기념일 등에 무던한 아내를 대신해 온갖 기념일을 챙기는 게 행복하다고 고백하는 ‘감성 사랑꾼’ 면모를 뽐낸다.

 

오늘(11일) 수요일 밤 10시 4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안수영 / 연출 최행호)는 이적, 폴킴, 정인, 샤이니 키와 함께하는 ‘가수라 다행이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적은 패닉, 긱스, 카니발 그리고 솔로 가수로 활동하며 25년간 꾸준히 대중의 사랑을 받은 천재 싱어송라이터. 고유한 음악 색깔, 공감과 위로가 되는 가사로 '음유 시인'으로도 불리는 그는 지난 4월 코로나19로 힘든 시기, 희망을 꿈꾸는 노래 '당연한 것들'을 발표해 화제를 모았다. 또 오늘(11일) 7년 만에 선보이는 정규 6집 'Trace'의 타이틀곡 '돌팔매'는 패닉 멤버 김진표와 15년 만에 호흡을 맞춘 곡으로 알려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벌써 ‘라디오스타’ 네 번째 출연인 이적은 제작진과 사전 인터뷰를 무려 2시간 넘게 진행했을 정도로 ‘에피소드 짜내기’에 열심을 보였다고 해 그의 활약을 기대하게 만든다. 베테랑 가수 이적의 요즘 관심사는 ‘꼰대 되지 않기’라고. 이적은 태연, 폴킴 등 후배들과의 대화방에서 말을 할 때 여러 번 주저한다고 밝혀 짠내를 유발할 예정이다.

 

또 이적은 “신승훈은 자꾸 3인칭으로 얘기하고, 박진영은 자다 일어나서 곡을 쓰고 다시 잔다더라”라며 신승훈, 박진영, 싸이 등 베테랑 동료들이 모이면 ‘자기애 토크’(?)가 터져 나온다고 폭로한다. 개성 넘치는 동료들을 의아하게 생각했다는 이적은 ‘돌팔매’ 탄생 비화를 밝히며, 박진영에게 미안했던 이유를 들려줄 예정이어서 호기심을 키운다.

 

결혼식 대표 축가로 꼽히는 ‘다행이다’ 노랫말의 주인공인 아내와의 에피소드도 공개한다. 먼저 이적은 같은 아파트 단지에 살았던 이웃 주민 차태현 때문에 아내의 눈치를 살폈다고 고백한다. 특히 이적은 차태현이 의도하지 않은 압박(?)으로 매일 아침 집을 나섰고, 결국 두 사람이 단지 내 ‘공공의 적’(?)에 등극했던 결말까지 털어놓는다.

 

또 이적은 아내가 생일이나 다른 기념일을 챙긴 적이 없다며 “(아내의 그런 모습이) 너무 좋다. 왜냐면 생색이 나거든요~”라고 애정을 드러낸다. 연애 시절부터 쭉 생일과 기념일, 처가 식구들의 좋은 날까지 직접 챙기는 이유를 고백해 부러움을 살 예정이다.

 

이때 이야기를 유심히 듣던 김구라는 “그게 편하다가도 50대가 되면 외롭다”라며 경험(?)에서 우러나오는 ‘측은지심 레이저’를 보내 현장을 폭소케 했다고. 이적은 김구라의 뜨거운 레이더를 차단하며 그를 꼼짝 못 하게 만드는 한마디를 던졌다고 해 호기심을 키운다.

 

이어 두 딸의 이야기를 늘어놓으며 얼굴에 미소를 감추지 못하던 이적은 4학년 첫째 딸을 혼낸 후 1학년 막내딸에게 편지로 되레 더 호되게 혼난 이유를 공개해 현장 모두를 미소 짓게 했다고 전해진다.

 

이적이 차태현과 아파트단지 내 ‘공공의 적’에 등극한 이유는 오늘(11일) 수요일 밤 10시 4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 MBC ‘라디오스타’>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 입니다

 

Transferred to'Radio Star', becoming'public enemy' with Cha Tae-hyun and apartment complex

Emotional lover who takes anniversaries instead of a futile wife

 

 

[The story of the case / Reporter Park Bo-mi] = Singer Lee-Ji appeared in “Radio Star,” and tells the reason why she became a “public enemy” in the apartment complex with her neighbor Cha Tae-hyun. In addition, Lee Jeok boasted of the “emotional lover” who confesses that he is happy to take care of all kinds of anniversaries on behalf of his wife, who has been busy on birthdays and anniversaries.

 

 

 

Today (11th), the high-class talk show MBC'Radio Star' (planning Ahn Soo-young / director Choi Haeng-ho) scheduled to air at 10:40 on Wednesday night will be decorated with a special feature of ‘I’m glad to be a singer’ with Lee Jeok, Paul Kim, Jung In, and SHINee Key.

 

 

 

Jeok Lee is a genius singer-songwriter who has consistently been loved by the public for 25 years, working as a solo singer of Panic, Giggs, Carnival and Solo. He is also called a ``bard poet'' with his unique musical color, sympathy and comforting lyrics, and in April, he drew attention by releasing the song ``Natural Things'' dreaming of hope during a difficult time due to Corona 19. In addition, the title song'Dolfalmae' of the 6th regular album'Trace', released in 7 years today (11th), is known as a song in harmony with Panic member Kim Jin-pyo in 15 years, and is raising expectations.

 

 

 

Lee Jeok, who is already the fourth appearance of “Radio Star,” said that he showed enthusiasm for “squeezing episodes” so that he conducted a pre-interview with the production crew for over two hours, making him look forward to his performance. Veteran singer Lee Jeok’s interest these days is that he’s not going to be a bad guy. Lee Jeok is expected to induce a sensation by revealing that he hesitated several times when speaking in chat rooms with juniors such as Taeyeon and Paul Kim.

 

 

 

In addition, Lee Jeok said, “Shin Seung-hoon keeps talking in the third person, and Park Jin-young wakes up, writes songs, and sleeps again.” Lee Jeok, who is said to have wondered about his unique colleagues, is going to reveal the secret story of the birth of the “dolphalmae,” and raises curiosity because he is going to tell Park Jin-young why he was sorry.

 

 

 

An episode with his wife, the protagonist of the song ‘It’s fortunate’, which is considered the representative wedding song, will also be released. First, Jeok Lee confesses that he was watching his wife because of Cha Tae-hyun, a neighbor who lived in the same apartment complex. In particular, Lee Jeok left the house every morning due to unintended pressure (?) by Cha Tae-hyun, and in the end, the two just confessed the ending of becoming my “public enemy” (?).

 

 

 

In addition, Lee Jeok said that his wife had never had a birthday or other anniversary. “(My wife's appearance) is so good. “Because I am confused.” She is going to confess her reason for taking care of her family's birthdays, anniversaries, and good days from her dating days and will live with envy.

 

 

 

At this time, Kim Gu-ra, who listened to the story carefully, said, "It's comfortable, but when I reach 50, I feel lonely." Lee Jeok raises curiosity by saying that he threw a word that stopped Kim Gura's hot radar and stopped him from moving.

 

 

 

Lee Jeok, who was unable to hide the smile on his face while telling the story of his two daughters, is said to have made everyone smile by revealing the reason for the harsher punishment in a letter to the youngest daughter in the first grade after scolding his first daughter in the fourth grade.

 

 

 

The reason why Lee has become a “public enemy” in the apartment complex with Cha Tae-hyun can be confirmed through “Radio Star,” which airs at 10:40 pm on Wednesday night on the 11th.

 

 

 

On the other hand,'Radio Star' is loved as a unique talk show that brings out the real story by disarming the guests with the talk of a village murderer who doesn't know where the 4MCs will bounce.

 

 

 

<Photo courtesy = MBC'Radio Star'>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홍수아, “‘매혹 여신’의 강림!” 서하준과 도발적인 커플 화보 공개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