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 쏘나타 N 라인 출시

고성능 N의 스포티한 감각을 덧입혀 한층 역동적인 모습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0/11/12 [11:00]

현대자동차, 쏘나타 N 라인 출시

고성능 N의 스포티한 감각을 덧입혀 한층 역동적인 모습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0/11/12 [11:00]

▲ 현대자동차가 쏘나타 N 라인을 출시했다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현대자동차가 12일(목) 고성능 N의 감성을 기반으로 탄생한 쏘나타 N 라인(N Line)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쏘나타 하이브리드와 센슈어스에 N 라인 모델을 추가함으로써 연비와 디자인, 강력한 주행 성능을 모두 아우르는 쏘나타 라인업을 완성했다.

쏘나타 역대 최고 출력 달성, 2.5터보 엔진이 내뿜은 강력한 동력 성능

현대차는 쏘나타 N 라인에 스마트스트림 가솔린 2.5 터보 엔진과 8단 습식 듀얼 클러치 변속기(N DCT)를 탑재해 최고출력인 290마력(ps), 최대토크 43.0 kgf·m을 달성했으며 11.1km/ℓ의 연료소비효율(연비)을 갖췄다(19인치 타이어 기준). 이를 바탕으로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불과 6.5초 만에 도달하는 등 역대 쏘나타 중 가장 강력한 동력성능을 갖췄다(런치 컨트롤 사용 시 6.2초).

한껏 강력해진 쏘나타 N 라인의 동력성능과 함께 기존 벨로스터 N을 통해 선보였던 고성능 N의 주행 특화 사양을 적용함으로써 차별화된 주행 감성을 구현해냈으며 다양한 안전·편의사양을 탑재해 상품성을 높였다.

쏘나타 N 라인은 △주행 중 변속기 단을 낮추는 경우 순간적으로 엔진 회전수를 조정해 변속을 부드럽게 하고 빠른 재가속이 가능하도록 한 ‘레브 매칭(Revolution matching)’ △정지상태에서 출발 시 엔진 토크 및 휠 스핀 최적 제어로 최대의 가속 성능을 제공하는 ‘런치 컨트롤(Launch Control)’ △드라이빙 감성을 끌어올리는 ‘실내 가상 엔진 사운드(Active Sound Design, ASD)’ △변속 시 가속감을 강화한 ‘N 파워 쉬프트’ △주행모드 맞춤형 가속감을 제공해주는 ‘변속패턴 차별화’ 등 N 모델 전용 고성능 주행 특화 사양이 대거 적용됐다.

또한 △전방 충돌방지 보조 △차로 이탈방지 보조 △차로 유지 보조 △운전자 주의 경고 △하이빔 보조 △전방 차량 출발 알림 등 지능형 안전 기술을 기본 적용해 높은 안전성을 갖췄다.

아울러 △현대 디지털 키 △BOSE 프리미엄 사운드(12스피커, 외장 앰프) △운전석 자세 메모리 시스템(IMS) △동승석 릴렉션 컴포트 시트 등 기본 모델에서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편의사양을 쏘나타 N 라인에도 적용해 고객 만족도를 끌어올렸다.

이와 더불어 N 퍼포먼스 파츠로 △모노블록 브레이크 △하이브리드 디스크 △로우 스틸 패드 △19인치 블랙 경량 휠 및 리얼 카본 휠캡으로 구성된 ‘모노블록 브레이크 & 19인치 경량 휠 패키지’와 △모노튜브 쇽업쇼버 △로워링 스프링으로 구성된 ‘N 퍼포먼스 서스펜션’ △리얼카본 리어 스포일러 등을 운영해 보다 강건한 주행 성능과 스포티한 이미지를 추구하는 고객까지 만족시킨다는 계획이다.

고성능의 스포티한 감각을 극대화한 디자인

쏘나타 N 라인은 ‘센슈어스 스포티니스(Sensuous Sportiness, 감성을 더한 스포티함)’를 바탕으로 완성된 혁신적인 디자인에 고성능 N의 스포티한 감각을 덧입혀 한층 역동적인 모습으로 거듭났다.

전면부는 △N 라인 전용 파라메트릭 쥬얼 패턴 그릴 △차량의 스탠스를 잡아주며 스포티함을 강조하는 프론트 윙 △고성능 N의 정체성을 부여해주는 N 라인 엠블럼이 쏘나타의 역동성을 부각시킨다.

측면부는 △N 라인 전용 19인치 알로이 휠과 △차체를 한껏 낮아 보이게 해주는 사이드실이 안정적인 자세를 연출하며, 후면부는 △블랙 하이그로시 포인트 컬러로 돋보이는 범퍼 하단부와 △듀얼 트윈팁 머플러 △공기역학적으로 설계된 스포일러가 조화를 이뤄 고성능 이미지를 강조한다.

쏘나타 N 라인의 실내 디자인은 △다크 그레이와 레드 스티치 포인트가 적용돼 N 라인만의 스포티함을 강조하고 △시트와 스티어링 휠에 각인된 N 로고 △1열 전용 버킷 시트가 장착돼 운전자를 중심으로 역동적인 실내 공간을 구현했다.

쏘나타 N 라인의 판매 가격은 △프리미엄 3053만원 △익스클루시브 3495만원 △인스퍼레이션 3642만원이다(개소세 3.5% 기준).

현대차는 쏘나타 N 라인 출시를 기념해 자동차 전문 사진작가로 알려진 백건우 작가와의 협업을 통해 쏘나타 N 라인만의 스포티한 매력을 극대화한 작품을 소개하는 ‘쏘나타 N 라인 X 백건우 사진전’을 선보인다. 해당 사진전은 30일까지 현대차 송파대로 지점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 외에도 쏘나타 N 라인 출고 고객 선착순 500명을 대상으로 고성능 N의 DNA를 패션 아이템에 녹여 제작된 ‘N 브랜드 스포츠웨어 패키지’를 제공할 예정이다.

현대차는 쏘나타는 36년 동안 현대자동차의 대표 모델이자 국민차로 사랑받아온 뜻깊은 차종이라며 하이브리드 모델로 연비와 IT 사양, 센슈어스를 통해 디자인과 엔진성능을 충족시켰다면 이번 2.5 터보 신규 파워트레인을 탑재한 N 라인 출시를 통해서 탁월한 퍼포먼스와 주행 성능을 원하는 고객까지도 만족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 입니다

 

Hyundai Motors launches Sonata N line

A more dynamic look with the sporty sense of high-performance N

 

 

[Introduction of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ol] = Hyundai Motor Company announced on the 12th (Thursday) that it will release the Sonata N Line, which was created based on the sensibility of high-performance N.

 

Hyundai Motor Company completed the Sonata lineup, which encompasses both fuel economy, design, and powerful driving performance by adding the N-line model to the Sonata Hybrid and Sensuous.

 

The highest power ever achieved by the Sonata, the powerful power performance of the 2.5 turbo engine

 

Hyundai Motor Company achieved the highest output of 290 horsepower (ps) and a maximum torque of 43.0 kgf m by mounting a Smartstream gasoline 2.5 turbo engine and an 8-speed wet dual clutch transmission (N DCT) on the Sonata N line, and a fuel of 11.1 km/ℓ. It has consumption efficiency (fuel economy) (based on 19-inch tires). Based on this, it has the most powerful power performance among all the Sonatas, reaching 100 km/h from a standstill in just 6.5 seconds (6.2 seconds when using the launch control).

 

A differentiated driving sensibility has been realized by applying the driving-specific specifications of the high-performance N, which was introduced through the existing Veloster N, along with the power performance of the Sonata N line, which has been enhanced as much as possible.

 

The Sonata N Line is △'Revolution Matching', which instantly adjusts the engine speed when the transmission stage is lowered while driving to smooth the shift and enable quick re-acceleration △ Optimal engine torque and wheel spin when starting from a stop 'Launch Control' that provides maximum acceleration performance through control △'Active Sound Design (ASD)' that enhances the driving sensibility △'N Power Shift' that enhances the feeling of acceleration when shifting △ Driving mode A large number of high-performance driving-specific specifications for the N model were applied, such as'differentiating the shift pattern' that provides customized acceleration.

 

In addition, it has high safety by applying intelligent safety technologies such as △front collision avoidance assistance △lane departure prevention assistance △lane maintenance assistance △driver caution warning △high beam assistance △front vehicle departure notification.

 

In addition, convenience specifications that are receiving good responses from customers from basic models such as △Hyundai digital key △BOSE premium sound (12 speakers, external amplifier) ​​△Driver's attitude memory system (IMS) △Passenger seat relaxation comfort seat are also applied to the Sonata N line. Increased customer satisfaction.

 

In addition to this, N performance parts include △Monoblock Brake △Hybrid Disc △Low Steel Pad △19inch Black Lightweight Wheel and 19inch Lightweight Wheel Package', and △Monotube Shock Absorber △Lowering Spring It plans to operate'N Performance Suspension' consisting of △real carbon rear spoiler, etc. to satisfy even customers seeking a more robust driving performance and sporty image.

 

Design that maximizes high performance and sporty feel

 

The Sonata N line has been reborn into a more dynamic appearance by adding the sporty sense of high-performance N to the innovative design completed based on'Sensuous Sportiness'.

 

On the front side, the △N-line exclusive parametric jewel pattern grill △the front wing that holds the vehicle's stance and emphasizes sportiness △The N-line emblem that gives the identity of high-performance N highlights the Sonata's dynamics.

 

On the side, △ 19-inch alloy wheels for the N line and △ side sills that make the body look as low as possible create a stable posture, and the rear part is △ lower part of the bumper that stands out in black high-gloss point color and △ dual twin tip muffler △ aerodynamically designed The spoiler harmonizes to emphasize the high-performance image.

 

The interior design of the Sonata N Line is △Dark gray and red stitching points are applied to emphasize the sportiness of the N Line.△N logo engraved on the seat and steering wheel △Dynamic around the driver with a bucket seat for the first row. In the interior space.

 

The sales price of the Sonata N line is △Premium 3,053 million won, △Exclusive 34.9 million won, and △Inspire 36.24 million won (based on 3.5% opening tax).

 

In commemoration of the launch of the Sonata N Line, Hyundai Motor Company presents the'Sonata N Line X Paik Kun-Woo Photography Exhibition', which introduces works that maximize the sporty charm of the Sonata N line through collaboration with artist Paik Kun-woo, known as a professional automobile photographer. The photo exhibition can be seen at Hyundai Motor's Songpa-daero branch until the 30th.

 

In addition, it is planning to provide a'N brand sportswear package' made by melting high-performance N DNA into fashion items for the first 500 customers from the Sonata N line.

 

Hyundai Motors said that the Sonata is a representative model of Hyundai Motors for 36 years and a meaningful car that has been loved as a national car. Through the launch of the N line, it is expected that even customers who want excellent performance and driving performance can be satisfied.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문채원, 낭만적인 감성의 홀리데이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