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한화생명 VVIP종신보험’ 출시

상속 재원을 충분히 마련하고자 하는 고액자산가들과 유가족을 위한 종신보험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0/11/17 [10:19]

한화생명, ‘한화생명 VVIP종신보험’ 출시

상속 재원을 충분히 마련하고자 하는 고액자산가들과 유가족을 위한 종신보험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0/11/17 [10:19]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한화생명이 상위 1%의 초우량고객(VVIP)을 대상으로 ‘한화생명 VVIP종신보험’을 17일(화) 출시했다.

이 상품은 최고 가입금액 한도를 30억원까지 대폭 확대, 상속 재원을 충분히 마련하고자 하는 고액자산가들과 유가족을 위한 종신보험이다.

‘한화생명 VVIP종신보험’은 상속세 재원 마련에 도움이 되는 체증형(1종)과 조기 사망 시 유가족을 위한 보장 자산을 마련해주는 소득보장형(2종) 중 선택해 가입할 수 있다.

체증형(1종)은 체증나이 71세부터 매년 3%씩 최대 20년까지 사망보험금이 증액돼 상속세 재원 마련을 원하는 고객에게 적합하다.

예를 들어 60세 남성이 월 300만원의 보험료로 10년납 가입 시(사망보험금 2억6000만원) 70세까지 기본 사망보험금이 보장된다. 이후 체증나이 71세부터는 90세까지 사망보험금의 3%에 해당하는 780만원이 매년 체증되는 형태다.

만약 90세에 사망할 경우 보장 금액이 4억1600만원으로 최종 확정돼 사망보험금은 최대 1.6배까지 증액된다.

소득보장형(2종)은 조기 사망 시 유가족에게 매월 급여금을 보장해주기를 원하는 고객을 위해 마련됐다.

소득보장형(2종)에 가입할 경우 고객이 은퇴 나이 65세 이전에 사망했다면 유가족에게 주계약 가입금액의 2%만큼 은퇴시점까지 매월 급여금으로 제공한다. 유가족은 이에 더해 가입금액의 50%에 해당하는 금액을 사망보험금으로 받게 된다.

가입 나이를 대폭 확대한 것도 특징이다. 은퇴 시기가 늦은 고연령 VVIP 고객들의 가입 니즈를 반영해 1종(체증형)의 가입 연령 한도를 종전 60세에서 70세로 넓히며 보험가입 문턱을 낮췄다. 이 외에도 페이백플러스보장특약(환급형)을 마련해 사망보장 외에도 발병 비율이 높은 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중증 치매 등의 진단을 받으면 그동안 납입한 보험료를 환급해준다.

또한 이 상품은 고객의 상황에 맞게 사망보험금 수령방식도 자유롭게 바꿀 수 있다. 이를 통해 고객은 사망보험금을 일시에 수령하지 않고 장기간 월·연 단위로 분할해서 받거나 수령 시기를 미룰 수 있다.

‘한화생명 VVIP종신보험’의 최저가입기준은 주계약 월납보험료 300만원 이상, 일시납 1억5000만원 이상이며, 최고 가입금액 한도는 30억원이다. 가입연령은 1종(체증형) 만15세~70세, 2종(소득보장형) 31~59세다.

40세 남성이 주계약 2종(소득보장형, 해지환급금 보증형) 가입금액 10억원, 납입기간 20년으로 가입할 경우 월 보험료는 391만원이다.

성윤호 한화생명 상품개발팀장은 “초저금리 환경에서 부동산 가격 상승으로 상속세 부담이 생기며 현금 재원 마련에 관심이 많아진 초우량 고객의 니즈를 반영했다”며 “한 건의 가입만으로 상속세 재원 마련과 목적 자금 및 노후자금까지 활용할 수 있어 차별화된 보장을 원하는 VVIP에게 적합한 보험”이라고 말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영문기사 입니다

 

Hanwha Life Insurance launches “Hanwha Life Insurance VVIP Life Insurance”

Life insurance for high-income families and survivors who want to provide sufficient resources for inheritance

 

 

[Introduction of the case / Reporter Park Yeon-pa] = Hanwha Life's “Hanwha Life Insurance VVIP Life Insurance” was launched on the 17th (Tuesday) for the top 1% of super excellent customers (VVIP).

 

This product is a life insurance for high-income owners and their bereaved families who want to significantly increase the maximum subscription amount to 3 billion won and provide sufficient resources for inheritance.

 

'Hanwha Life Insurance's VVIP Life Insurance' can be purchased by choosing between the congestion type (type 1), which helps to finance the inheritance tax, and the income guarantee type (type 2), which provides guaranteed assets for the survivors in case of early death.

 

Congestion type (type 1) is suitable for customers who want to finance inheritance tax as their death insurance increases by 3% per year for up to 20 years from the age of 71.

 

For example, if a 60-year-old man subscribes for 10 years with an insurance premium of 3 million won per month (death insurance 260 million won), basic death insurance is guaranteed until age 70. Since then, from 71 to 90, 7.8 million won, which is 3% of the death insurance, is increased every year.

 

If you die at the age of 90, the insurance coverage will be finalized at 416 million won, and the death insurance will increase up to 1.6 times.

 

The income-guaranteed type (type 2) is designed for customers who want to provide monthly benefits to their survivors in case of premature death.

 

In the case of enrolling in the income guarantee type (type 2), if the customer dies before the age of 65, it is provided to the surviving family as a monthly salary up to the time of retirement, up to the time of retirement. In addition, the surviving family will receive 50% of the subscription amount as death insurance.

 

It is also characterized by a significant increase in the age of membership. To reflect the needs of older VVIP customers who are late for retirement, the age limit for subscription of type 1 (congestion type) has been increased from 60 to 70, lowering the insurance coverage threshold. In addition to this, in addition to guaranteeing death by providing a special payment-backed guarantee (refundable type), insurance premiums paid so far are refunded when diagnosed with cancer, cerebral hemorrhage, acute myocardial infarction, severe dementia, etc.

 

In addition, this product can freely change the method of receiving death insurance according to the customer's situation. Through this, the customer can not receive the death insurance payment at a time, but receive it in monthly and yearly increments for a long period of time, or delay the receipt.

 

The minimum entry standard for “Hanwha Life Insurance VVIP Life Insurance” is 3 million won or more per month for the main contract, and 150 million won or more for a lump sum, and the maximum subscription amount is 3 billion won. The age of membership is 1 type (incremental type), 15 to 70 years old, and type 2 (income guarantee type) 31 to 59 years old.

 

If a 40-year-old male subscribes for two main contracts (income guarantee type, cancellation refund guarantee type) and a payment period of 20 years, the monthly premium is 3.91 million won.

 

Seong Yun-ho, head of Hanwha Life Insurance's product development team, said, “In an ultra-low interest rate environment, the increase in real estate prices caused an inheritance tax burden and reflected the needs of super-superior customers who were more interested in preparing cash resources. This insurance is suitable for VVIPs who want differentiated coverage because they can be utilized.”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문채원, 낭만적인 감성의 홀리데이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