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전기차 충전소 통합 관리 솔루션 선보인다

에너지-모빌리티 융복합 스테이션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0/11/18 [10:13]

LG전자, 전기차 충전소 통합 관리 솔루션 선보인다

에너지-모빌리티 융복합 스테이션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0/11/18 [10:13]

▲ 에너지플러스허브 조감도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LG전자가 GS칼텍스와 손잡고 전기차 충전소 통합 관리 솔루션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다.

LG전자는 GS칼텍스가 18일 서울 서초구에 새롭게 문을 연 미래형 주유소 에너지플러스 허브(Energy+ Hub)에 전기차 충전소 통합 관리 솔루션을 공급했다. 양사는 2019년 초 ‘에너지-모빌리티 융복합 스테이션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지속 협업해 왔다.

GS칼텍스는 18일 에너지플러스 허브 론칭 행사를 열고 다가오는 전기차 시대에 맞춰 기존 주유소 공간을 재해석한 미래형 주유소의 모습을 소개했다. GS칼텍스 대표이사 허세홍 사장, LG전자 최고기술책임자(CTO) 박일평 사장 등 양사 주요 임원진이 행사에 참석했다.

양사는 기존 주유소에 350kW급 충전기 1대를 포함해 급속 충전기 총 4대, 태양광 패널, 디지털 사이니지, 전용 관제시스템을 더해 미래형 주유소를 조성했다. 주유, 세차 등 기존 주유소가 제공하던 서비스 외에도 전기차 충전 및 공유 인프라를 갖췄다.

LG전자가 선보인 전기차 충전소 통합 관리 솔루션은 △충전기 상태 및 실시간 충전 현황 모니터링 △충전 결제 자동화 △원격 제어 및 진단과 같은 통합 관제가 가능하다.

충전소 운영 업체는 개별 충전소 현황 확인은 물론 전국에 위치한 다수의 충전소 현황을 한눈에 보고 원격 관리할 수도 있어 편리하다.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충전소 상태와 고객 이용 현황에 대한 리포트도 받아볼 수 있다.

또 고객이 시스템에 사용자 정보를 한 번 등록하고 나면 이후 충전 시부터는 충전기가 스스로 차량을 인식하고 충전과 결제를 자동으로 처리한다. 사이니지 솔루션을 접목하면 사용 현황, 충전량, 충전 속도뿐 아니라 실시간 교통정보, 생활 정보 등 고객이 필요로 하는 각종 정보도 제공한다.

LG전자와 GS칼텍스는 시범 운영을 거쳐 향후 서비스를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LG전자는 2018년 말 CTO 산하에 A&B(Automotive & Business Solutions)센터를 신설, 다양한 모빌리티 융·복합 서비스 분야에서 선행 개발을 진행하며 관련 역량을 확보하고 있다.

LG전자 CTO 박일평 사장은 “디지털 전환 시대를 맞아 다양한 산업 분야 파트너들과의 협업을 통해 빅데이터를 축적·활용하며 미래 기술과 신사업 기회를 지속 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LG Electronics introduces integrated management solution for electric vehicle charging stations

Business agreement to create an energy-mobility convergence station

 

 

[The story of the case / Reporter Park Yeon-pa] = LG Electronics and GS Caltex will start a pilot service of an integrated EV charging station management solution.

 

LG Electronics provided an electric vehicle charging station integrated management solution to GS Caltex's Energy+ Hub, a future gas station newly opened in Seocho-gu, Seoul on the 18th. The two companies signed a “business agreement for the creation of an energy-mobility convergence station” in early 2019 and have continued to cooperate.

 

GS Caltex held the Energy Plus Hub launch event on the 18th and introduced the appearance of a future gas station that reinterpreted the existing gas station space for the upcoming electric vehicle era. Major executives from both companies, including GS Caltex CEO Se-Hong Huh, and LG Electronics Chief Technology Officer (CTO) Park Il-pyeong, attended the event.

 

The two companies created a future gas station by adding a total of four quick chargers, solar panels, digital signage, and a dedicated control system, including one 350kW charger to the existing gas station. In addition to the services provided by conventional gas stations such as gas and car washing, it has an infrastructure for charging and sharing electric vehicles.

 

The integrated management solution for electric vehicle charging stations introduced by LG Electronics enables integrated control such as △monitoring the status of the charger and real-time charging status, △automated charging and payment, and △remote control and diagnosis.

 

It is convenient for charging station operators to check the status of individual charging stations as well as view the status of multiple charging stations located across the country at a glance and manage them remotely. You can also receive reports on charging station status and customer usage based on big data.

 

In addition, after the customer registers the user information in the system once, the charger automatically recognizes the vehicle from the time of charging afterwards and automatically processes charging and payment. When combined with a signage solution, it provides not only usage status, charging amount, and charging speed, but also various information required by customers such as real-time traffic information and life information.

 

LG Electronics and GS Caltex plan to continue to expand the service in the future through a pilot operation.

 

LG Electronics established an A&B (Automotive & Business Solutions) center under the CTO at the end of 2018, and is securing related capabilities by conducting advanced developments in various mobility convergence services fields.

 

LG Electronics CTO President Park Il-pyeong said, “In the era of digital transformation, we will continue to discover future technologies and new business opportunities by accumulating and utilizing big data through collaboration with partners in various industries.”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문채원, 낭만적인 감성의 홀리데이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