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바이오산업 강국을 향한 대한민국의 꿈은 반드시 실현될 것"

"바이오산업, 우리가 잘할 수 있는 미래 산업"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0/11/19 [09:19]

문재인 대통령, "바이오산업 강국을 향한 대한민국의 꿈은 반드시 실현될 것"

"바이오산업, 우리가 잘할 수 있는 미래 산업"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0/11/19 [09:19]

 

▲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18일) 바이오의약품 생산 규모 세계 최대 도시(56만L, 단일 도시 기준)이자 세계적 바이오 클러스터로의 성장을 꿈꾸고 있는 인천 송도를 방문해 바이오산업 비전과 전략을 함께 논의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 <사진제공=청와대>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작년 5월, 충북 오송에 이은 두 번째 바이오전략 발표지 방문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18일) 바이오의약품 생산 규모 세계 최대 도시(56만L, 단일 도시 기준)이자 세계적 바이오 클러스터로의 성장을 꿈꾸고 있는 인천 송도를 방문해 바이오산업 비전과 전략을 함께 논의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인천은 공항‧항만 등 뛰어난 물류환경과 연세대 등 다수의 대학‧연구기관들을 기반으로 셀트리온‧삼성바이오로직스 등 우리나라 대표 바이오기업이 입주해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취임 후 혁신성장을 위해 바이오산업 등 신성장동력산업의 규제혁신을 줄곧 강조해왔고, 바이오산업을 시스템반도체‧미래차와 함께 3대 중점산업으로 정하는 등 각별한 관심을 가져왔다.

 

올해는 코로나19 위기 상황에서 더욱 중요해진 바이오산업 역할을 고려하여, 진단시약 업체인 씨젠과 파스퇴르연구소, SK바이오사이언스 등 현장 행보를 통해 치료제와 백신 개발의 필요성 및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 의지를 강조했습니다. 이번 일정은 작년 5월 충북 오송에 이은 두 번째 바이오전략 발표지 방문이다.

 

문재인 대통령은 "송도는 대한민국에서 가장 앞서가는 미래도시"라며 스마트시티가 우리나라 최초로 시작된 곳도, 바이오산업 강국으로 가는 대한민국의 중심도 송도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가 바이오산업에 힘을 쏟아야 할 이유는 분명하다"며, "우리가 잘할 수 있는 미래 산업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건강하게 오래 사는’ 인류의 소망이 바이오산업에 있고, 인류의 수명이 길어질수록 바이오산업은 언제나 새로운 미래 산업이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바이오산업은 경제적으로도 무한한 성장잠재력을 품고 있다"며 그중에서도 "바이오와 첨단기술의 융합이 가속화되면서 디지털 헬스케어, 의료 빅데이터, 의료 인공지능 분야 등의 새로운 시장은 연 20%를 넘는 초고속 성장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은 "불과 몇 년 전까지 바이오산업은 우리가 넘보기 힘든 분야"였지만 "2013년 항체 바이오 시밀러를 개발해 세계시장을 개척했고, 이제 세계 2위의 바이오의약품 생산 능력을 갖추게 됐다"며 자신감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코로나에 맞서 인류의 생명과 건강을 지키며 위기를 기회로 바꾸고 있다"며 "전체 수출이 감소하는 가운데에서도 의약품과 의료기기 등 바이오 수출은 14개월 연속 증가했고, 올해 10월까지의 실적만으로도 연간 수출액이 사상 처음으로 100억 불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뿐만 아니라 "백신과 치료제 개발도 진척을 보여 빠르면 올해 말부터 항체 치료제와 혈장 치료제를 시장에 선보일 수 있을 것"이라고 부연했다. 

 

문 대통령은 "2023년까지 40개 바이오기업이 10조 원 이상을 새로 투자하여 직접 고용으로만 9천 개의 일자리를 창출할 것"이라며 기업들의 적극적인 투자에 사의를 표하기도 했다. 

 

이와 함께, "이제 대한민국은 바이오의약품의 생산기지를 넘어 바이오산업 강국으로 도약할 것"이라며 구체적인 지원 방향을 설명했다. 

 

먼저, 문재인 대통령은 "2025년까지 민간과 함께 4만7천여 명의 바이오산업 인재를 양성"하고, "젊은이들이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찾고, 자유롭게 연구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밝혔다. 

 

또, "새로운 아이디어가 연구실에만 머무르지 않고 구체적인 사업으로 꽃 피울 수 있도록 바이오 생태계를 조성하겠다"며 "송도, 원주, 오송, 대구의 지역별 클러스터를 혁신과 상생의 교두보로 육성하고, 클러스터 간 협력 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끝으로 문 대통령은 "우리는 코로나를 극복하며 K-바이오의 잠재력을 전 세계에 알리고 있다"며 "흔들림 없이 사람과 아이디어에 투자하고, 자유롭게 생각하며 소신껏 미래를 향해 가자"고 독려했다. 아울러 "바이오산업 강국을 향한 대한민국의 꿈은 반드시 실현될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이후에는 박남춘 인천광역시장의 '인천 바이오산업 추진 전략' 발표가 있었다. 박 시장은 지속가능한 바이오 혁신 클러스터 기반을 만들고, 오픈 이노베이선 기반 창업 생테계를 조성하며, 바이오 원·부자재 국산화 지원 체계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그 다음으로는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함께 나와 정부 정책 방향을 설명했다. 

 

성윤모 장관은 "주요 기업들은 2023년까지 약 10조 원의 투자를 계획하고 있다"며 "이를 위해서 ‘지원자’로서의 정부 역할이 더욱 중요한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최기영 장관은 바이오 기술 혁신 역량 강화를 위한 지원 정책에 대해 "바이오 융합이 가속화되도록 연구 혁신 기반을 조성하겠다"며 "연구자들이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혁신·도전 연구를 수행할 수 있도록 R&D 평가 체계를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박능후 장관은 신약 개발 지원에 대해 "병원이 보유하고 있는 임상데이터와 인공지능으로 신약 개발 기간을 단축하고, 비용을 절약"하면서 "현장 수요에 기반한 바이오 전문인력도 적극적으로 양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송도 바이오클러스터의 양대 축인 삼성바이오로직스와 셀트리온도 대규모 생산설비 및 연구센터 건립 계획을 발표했다. 두 회사의 생산시설 투자가 완료되면 우리나라의 바이오의약품 생산능력은 지금보다 50% 이상이 늘어 글로벌 생산기지로서의 위상을 더욱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오늘 행사 이후에는 인력양성기관, 바이오의약품 생산기업, 바이오소부장 기업이 모여 '세계 최고 수준 바이오생태계 구축을 위한 협력 MOU'를 체결했다. 

 

또, 두 기업의 생산설비 및 연구센터 온라인 기공식도 진행됐다. 문재인 대통령과 참석자들은 무대에 올라 화면을 통해 공사장 현장을 바라보며 박수로 축하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President Moon Jae-in, "Korea's dream of becoming a bio-industry powerhouse will surely come true"

 

"Bio industry, a future industry that we can do well"

 

[The story of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rl] = Visited the second bio-strategy announcement site following Osong, Chungbuk in May last year

 

Today (18th) President Moon Jae-in visited Songdo, Incheon, which is the world's largest city (560,000 liters, based on a single city) with biopharmaceutical production, and dreams of growing into a world-class bio cluster, to discuss the vision and strategy of the bio industry together, and discuss with stakeholders. Encouraged.

 

Incheon is home to Korea's leading bio companies such as Celltrion and Samsung Biologics based on excellent logistics environments such as airports and ports and a number of universities and research institutes such as Yonsei University.

 

Since his inauguration, President Moon Jae-in has been emphasizing regulatory innovation in new growth engine industries such as the bio industry for innovative growth, and drawing special attention, such as designating the bio industry as one of the three key industries along with system semiconductors and future vehicles.

 

This year, taking into account the role of the bio-industry, which has become more important in the Corona 19 crisis, we have emphasized the necessity of developing treatments and vaccines and the government's willingness to actively support through field trips such as Seegene, Pasteur Research Institute, and SK Bioscience, which are diagnostic reagent companies. This schedule is a visit to the second bio-strategy announcement site following Osong, Chungbuk in May last year.

 

President Moon Jae-in said, "Songdo is the most advanced future city in Korea," and said that the place where smart cities were first started in Korea and Songdo, the center of Korea leading to a powerhouse in the bio industry.

 

"The reason we should focus on the bio-industry is clear," he explained, "because it is a future industry that we can do well." He added that the hope of human beings to “live long and healthy” is in the bio industry, and as the lifespan of humanity increases, the bio industry is always a new future industry.

 

In addition, President Moon said, "The bio industry has infinite growth potential economically." Among them, "As the convergence of bio and advanced technology accelerates, new markets such as digital healthcare, medical big data, and medical artificial intelligence are 20% per year. We are looking forward to high-speed growth beyond that.”

 

Regarding this, President Moon Jae-in said, "A few years ago, the bio industry was a difficult field for us to overcome." He said that his confidence is growing more and more.

 

In addition, "We are protecting human life and health against the corona and turning crises into opportunities," he said. "Amid the decline in overall exports, bio exports such as pharmaceuticals and medical devices have increased for 14 consecutive months. The annual export amount exceeded 10 billion dollars for the first time in history.”

 

In addition, he added, "The development of vaccines and treatments has also made progress, so we will be able to introduce antibody treatments and plasma treatments to the market as soon as possible from the end of this year."

 

President Moon expressed his appreciation for the active investment of companies, saying, "By 2023, 40 bio companies will invest more than 10 trillion won and create 9,000 jobs through direct employment."

 

Along with this, he explained the specific direction of support, saying, "Now, Korea will leap beyond the production base of biopharmaceuticals to a powerhouse in the bio industry."

 

First, President Moon Jae-in said, "By 2025, we will cultivate 47,000 bio-industry talents with the private sector" and "I will help young people find creative ideas and study them freely."

 

In addition, "We will create a bio-ecosystem so that new ideas can bloom in concrete projects, not just in the lab." I will build it," he said.

 

Finally, President Moon said, "We are spreading the potential of K-Bio to the world by overcoming the corona," and encouraged him to "invest in people and ideas without being shaken, think freely, and go towards the future with confidence." In addition, he repeatedly emphasized that "Korea's dream of becoming a powerhouse in the bio industry will surely come true."

 

After that, there was a presentation of'Incheon Bio Industry Promotion Strategy' by Incheon Mayor Park Nam-chun. Mayor Park announced that he will establish a foundation for a sustainable bio-innovation cluster, create a startup ecosystem based on open innovation, and establish a support system for localization of bio raw and subsidiary materials.

 

Next, Minister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Sung Yun-mo, Minister of Health and Welfare Park Neung-hoo, and Minister of Science and Technology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Choi Ki-young came together to explain the government policy direction.

 

Minister Sung Yoon-mo emphasized that "the major companies are planning to invest about 10 trillion won by 2023. For this, the role of the government as a'applicant' is more important."

 

Regarding the support policy for enhancing biotechnology innovation capabilities, Minister Ki-young Choi said, “We will create a foundation for research innovation so that bioconvergence is accelerated.” “Improving the R&D evaluation system so that researchers can conduct innovation and challenge research without fear of failure. I will."

 

Regarding the support for new drug development, Minister Park Neung-hoo said, "We will shorten the development period of new drugs and save costs with clinical data and artificial intelligence possessed by the hospital," and "plan to actively nurture bio-professionals based on field demand." Revealed.

 

Next, Samsung Biologics, the two major axes of the Songdo biocluster, and Celltrion announced plans to build large-scale production facilities and research centers. When the investment of the production facilities of the two companies is completed, Korea's biopharmaceutical production capacity is expected to increase by more than 50%, further enhancing its position as a global production base.

 

After today's event, human resources training institutions, biopharmaceutical producers, and bio-small companies gathered to sign a'cooperation MOU to build a world-class bioecosystem.'

 

In addition, the online groundbreaking ceremony for the production facilities and research centers of the two companies was also held. President Moon Jae-in and the attendees congratulated with applause as they stepped onto the stage and watched the construction site through the screen.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문채원, 낭만적인 감성의 홀리데이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