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고파? 일단 시켜' MC 신동엽, 배달 음식 1도 모르는 ‘배린이’ 인증

배달 음식의 신세계를 접한 소감

박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1/01/12 [10:12]

'배달고파? 일단 시켜' MC 신동엽, 배달 음식 1도 모르는 ‘배린이’ 인증

배달 음식의 신세계를 접한 소감

박보미 기자 | 입력 : 2021/01/12 [10:12]

 

 

[사건의내막 / 박보미 기자] = 연예계 대표 미식가로 소문난 MC 신동엽이 의외로 배달 음식에 대해서는 1도 모르는 ‘배린이’임을 고백하며 ‘배달고파? 일단 시켜!’를 통해 배달 음식의 신세계를 접한 소감을 밝혔다.

 

1월16일 토요일 밤 9시 50분 첫 방송되는 MBC 파일럿 예능 ‘배달고파? 일단 시켜!’(제작 SM C&C STUDIO/ 기획 박현석/ 연출 선혜윤/ 이하 일단 시켜!) 측은 첫 방송을 앞두고 배달 음식의 신세계를 접한 MC 신동엽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어렸을 때 자장면을 배달시켜 먹은 것 빼고는 배달을 시켜 먹어본 적이 없다”는 그는 “’일단 시켜!’를 통해 음식을 배달시켜 먹는 것 자체가 이제껏 진행해 왔던 다른 맛집 프로그램들과 확실하게 차별화된 매력”이라며 ‘일단 시켜!’를 적극 추천했다.

 

그간 미식 프로그램을 다년간 진행해온 것은 물론 직접 요리하는 프로그램에도 출연하며 음식과 맛에 있어 남다른 심미안을 자랑해왔던 신동엽이지만 배달 음식에 있어서는 의외로 초보였던 셈. 하지만 그간 쌓아온 음식에 대한 안목은 배달 음식에 있어서도 역시나 다르지 않았고, 배달 맛집 찾기에 나서자 남다른 촉이 발휘됐다고 해 기대감을 높인다.

 

지역의 숨은 배달 맛집을 찾아 나선 신동엽은 “동네마다 배달을 시키기는 하지만 다른 동네에 있는 사람들도 ‘아, 그 동네에 가면 저런 게 있구나’라고 알게 돼서 좋을 것 같다”며 “우리가 다른 지역의 제철 음식이나 맛있는 식당을 꼭 가지 않더라도 방송을 통해 대리만족 하지 않냐”면서 “’일단 시켜!’가 시청자들에게 그런 대리만족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했다.

 

그러면서 “예전부터 음식을 먹는 프로그램은 많았지만 요즘 같은 때에 배달로만 프로그램을 한다라는 것 자체가 의미있다”며 프로그램의 기획의도에 공감을 표하는 것은 물론, 시청자들의 관심을 당부하기도 했다.

 

또한 신동엽은 베테랑 MC답게 첫 촬영부터 멤버들과 완벽한 호흡을 자랑했다. 그는 “개인적으로도 다 친분이 있고 다들 음식을 좋아하는 사람들이라 촬영 내내 재미있게 호흡을 맞췄던 것 같다”면서 “특히 셔누가 형들 사이에서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잘한다”고 막내 셔누에 대해 특급 칭찬을 했다.

 

‘일단 시켜!’를 통해 ‘배.알.못’에서 ‘배.잘.알’로 거듭난 신동엽은 앞으로 배달 맛집까지 완전 정복하며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신동엽 외에도 현주엽, 박준형, 이규한, 셔누 등 대한민국 대표 미식가, 대식가, 먹방계 샛별 5인의 생생한 리얼 리뷰를 통해 특급 배달 맛집을 찾아 나설 '배달고파? 일단 시켜!'는 3부작으로 오는 1월 16일 밤 9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사진 제공 = ‘배달고파? 일단 시켜!’>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홍수아, “‘매혹 여신’의 강림!” 서하준과 도발적인 커플 화보 공개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