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선우, “16개월 영아 학대사망 사건 살인죄 적용, 더 이상 같은 아픔이 반복되지 않아야”

“아동학대의 또 다른 피해자, 정인이의 언니이다”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1/14 [09:31]

강선우, “16개월 영아 학대사망 사건 살인죄 적용, 더 이상 같은 아픔이 반복되지 않아야”

“아동학대의 또 다른 피해자, 정인이의 언니이다”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1/01/14 [09:31]

 

▲ 강선우 더불어민주당 대변인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강선우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13일 오후 현안 서면브리핑에서 “16개월 영아 학대사망 사건 살인죄 적용, 더 이상 같은 아픔이 반복되어서는 안 됩니다”라고 밝혔다.

 

강선우 대변인은 “일명 ‘정인이 사건’ 첫 재판이 오늘(13일) 열렸다”면서 “검찰은 아이의 사망 원인에 대해 전문부검의들로부터 재감정을 받았고, 재판 시작 직후 양모에 대해 ‘살인 주위적 공소사실’로 공소장을 변경했다”고  덧붙였다.

 

강 대변인은 “추가 학대의 정황이 계속 더해지고 있으며, 이미 밝혀진 바와 같이 사망 가능성을 몰랐다기엔 16개월 아기에겐 너무도 가혹한 폭력이 가해졌다”면서 “‘정인이 양부는 양모와 공범’이라며 함께 살인죄 적용을 촉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 또한 오늘 13일 오전 20만 명 넘게 동의했다”고 전했다.

 

이에 강 대변인은 “한 아이의 비극적인 죽음, 그 앞에 수많은 어른들의 울분과 분노가 쏟아진다”라면서 “아이에게 부모는 온 세상의 전부다”라며 “온 세상으로부터 버림받고 상처받아야 했던 아이의 아픔이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이제 남은 어른들이 책임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강 대변인은 “지난 8일 본회의에서는 아동학대가 신고되는 즉시 전담 기관이 수사·조사에 착수하도록 의무화한 아동학대처벌법을 통과시켰다”면서 “부모의 징계권을 삭제하는 민법도 통과되었다”며 “경찰도 제2의 정인이를 막기 위해 전국의 시도 경찰청에 여성청소년수사대를 신설해, 13세 미만의 아동에 대한 학대 전담팀을 두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한 강 대변인은 “집안에서 이뤄지는 소리 없는 학대가, 설마하는 주변 어른의 무관심이 더해져 아이의 소중한 생명과 안전이 위험에 빠질 수 있다”라며 “우리 사회 모든 아이 한명 한명을 지킬 수 있는 정책에 부족함이 없도록 더욱 세심히 살피겠다”며 “‘모든 아이는 우리 모두의 아이’라는 말이 지켜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도 밝혔다.

 

강선우 대변인은 “덧붙여 지금 부모와 떨어져 영문도 모른 채 두려움을 겪고 있을 또 한 명의 아이가 있다”면서 “바로 아동학대의 또 다른 피해자, 정인이의 언니이다”라며 “앞으로 우리 사회에서 살아나가야 할 또 다른 아이의 보호 받을 권리가 지켜질 수 있도록 함께 해주십시오”라고 동참을 요청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Kang Seon-woo, “The 16-month-old infant abuse death case is applied for murder, the same pain should no longer be repeated”

 

“Another victim of child abuse, Jung In-yi’s older sister.”

 

[The story of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rl] = In a written briefing on the pending issue on the afternoon of the 13th, Kang Seon-woo, a spokesman for the Democratic Party, said, "The 16-month-old infant abuse death case is applied and the same pain should not be repeated anymore."

 

Spokeswoman Kang Seon-woo said, “The first trial of the so-called'Jung-in-i case' was held today (13th).” “The prosecution received a re-evaluation from professional autopsy doctors on the cause of the child's death. He added that the complaint was changed to'Enemy prosecution fact.'

 

Spokesman Kang said, “The situation of further abuse continues to increase, and as it has already been revealed, too severe violence was inflicted on the 16-month-old baby because we were not aware of the possibility of death. He also said, “More than 200,000 people agreed on the morning of the 13th as well as the Cheong Wa Dae national petition,” he said.

 

In response, spokesman Kang said, “The tragic death of a child, and the resentment and anger of many adults pour out in front of him.” “To a child, parents are everything in the world.” “The pain of a child who had to be abandoned and hurt by the whole world again occurred. In order not to do so, the remaining adults have to fulfill their responsibilities.”

 

Meanwhile, spokesman Kang said, “At the plenary session on the 8th, as soon as child abuse was reported, the child abuse punishment law was passed, which made it mandatory for a dedicated agency to initiate an investigation and investigation.” “The civil law to remove the disciplinary rights of parents was also passed. In order to prevent the second Jung In-i, it was decided to establish a women and youth investigation team at the provincial police offices across the country, and to have a team dedicated to the abuse of children under the age of 13.”

 

In addition, spokeswoman Kang said, “The silent abuse in the house and the indifference of the surrounding adults may add to the risk of the precious life and safety of the child.” “There is a lack of policy that can protect each child in our society. He also said, “I will do my best to keep the word'all children are children of all of us'.”

 

Spokesman Kang Seon-woo said, “By the way, there is another child who is now separated from his parents and is suffering from fear without knowing the English language. This is another victim of child abuse, Jung In-i's older sister.” “In the future, we must survive in our society. Please join us so that the right of another child to be protected is preserved.”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연희, 청순-우아 넘나드는 봄의 여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