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변신 김희애 대본리딩 뒷얘기

진지+유쾌 수사관 압도적 존재감 기대만발

김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15/07/27 [10:38]

경찰 변신 김희애 대본리딩 뒷얘기

진지+유쾌 수사관 압도적 존재감 기대만발

김보미 기자 | 입력 : 2015/07/27 [10:38]
새 월화극 ‘미세스 캅’에서 거침없는 캐릭터 변신 예고

명품 배우 김희애가 남다른 촉을 지닌 열혈 경찰 아줌마가 되어 안방극장에 컴백한다.
김희애는 SBS 새 월화드라마 <미세스 캅>에서 냉철한 카리스마와 능수능란한 수사력을 겸비한 강력반 팀장 ‘최영진’ 역을 맡아 거침없는 캐릭터 변신을 예고하고 있다.

최영진은 서울지청 에이스로 불릴 만큼 경찰로서 능력은 출중하지만, 딸 하은에게는 부족한 점이 많은 초보 엄마로, 대한민국 워킹맘들의 오늘을 현실감 있게 보여줄 캐릭터.
김희애의 극적인 변신은 <미세스 캅> 티저 영상을 통해 처음으로 긴급 공개됐다. 김희애는 삭막한 수사 현장을 카리스마 있게 지휘하는 형사 최영진으로 분해 압도적인 존재감을 드러내며, <미세스 캅>에 대한 관심과 기대를 단숨에 끌어올렸다.

이 가운데, 티저 영상과는 180도 상반된 엄마 최영진의 첫 촬영 현장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본 촬영은 하나뿐인 딸에게 좋은 엄마가 되고 싶은 영진의 노력이 빛날 장면으로, 공개된 사진 속 김희애는 영락없는 딸 바보의 미소로 캐릭터와 하나 된 모습을 선보이고 있다.
촬영 당시, 대기시간부터 어린 하은 역의 신린아를 보살피며 자연스럽게 유대 관계를 형성한 김희애는 첫 촬영이라 믿기지 않을 만큼 순조로운 호흡을 자랑하며 ‘역시 김희애’라는 감탄을 이끌어냈다는 후문이다.

이에 제작진은 “극 중 ‘최영진’은 경찰이라는 직업과 엄마라는 역할 사이에서 끊임없이 고민하고 갈등하는 인물로, 이 시대 워킹맘들의 무한한 공감을 이끌어낼 캐릭터”라고 소개하며 “강하고 터프한 이미지 변신과 더불어 특유의 감성 연기로 매력적인 ‘최영진’ 역을 만들어갈 김희애의 맹활약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김희애의 브라운관 복귀작으로 화제가 되고 있는 SBS 새 월화드라마 <미세스 캅>은 경찰로는 백 점, 엄마로선 빵점인 형사 아줌마의 활약을 통해 대한민국 워킹맘의 위대함과 애환을 보여줄 드라마로, <상류사회> 뒤를 이어 오는 8월3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연희, 청순-우아 넘나드는 봄의 여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