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영,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공식 출범, 견제와 균형의 원칙 지켜나갈 것 기대”

김진욱 공수처장, “정치적인 중립성과 독립성을 철저히 지키고 고위공직자의 비리를 성역 없이 수사할 것”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1/21 [18:13]

허영,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공식 출범, 견제와 균형의 원칙 지켜나갈 것 기대”

김진욱 공수처장, “정치적인 중립성과 독립성을 철저히 지키고 고위공직자의 비리를 성역 없이 수사할 것”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1/01/21 [18:13]

▲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초대 처장이 21일 오후 정부과천청사에서 열린 공수처 현판식에서 소감을 밝히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1.21.  © <사진제공=뉴시스>



[사건의내막 / 문홍철 기자] = 허영 더불어민주당 대변인은 오늘 21일 오전 현안 브리핑에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공식 출범, 견제와 균형의 원칙을 지켜나갈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허영 대변인은 “오늘(21일) 김진욱 초대 공수처장 후보자의 취임을 시작으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가 공식적으로 출범한다”면서“김진욱 초대 공수처장의 취임과 공수처 출범을 환영한다”고 덧붙였다.

 

허 대변인은 “1996년 참여연대가 공수처를 포함한 부패방지법안을 입법 청원한 지 25년만,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이 2002년 공수처 설치를 대선공약으로 내건 지 19년 만에 국민과의 약속을 지켜냈다”라면서“온갖 어려움 끝에 지켜낸 국민의 기대가 ‘법은 누구에게나 공정하고 평등하다’는 기본 이치를 국민께 증명해 주시기 바란다”고 요청했다.

 

또한 허 대변인은 “오늘 김진욱 초대 공수처장 취임을 시작으로 수사처 규칙 공포, 차장임명, 인사위원회 등 공수처 가동을 위한 본격적인 준비절차에 돌입한다”며, 김진욱 공수처장이 인사청문회에서 “정치적인 중립성과 독립성을 철저히 지키고 고위공직자의 비리를 성역 없이 수사할 것”이라 했던 다짐을 성실히 이행해 주시리라 기대했다.

 

한편 허영 대변인은 “국민의힘은 이제 공수처 출범이 더 이상 막아설 수 없는 국민의 열망이자, 거스를 수 없는 역사임을 받아들여야 할 것”이라며 “공수처가 고위공직자의 부정부패 비리를 척결할 수 있는 기관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협력해 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은 앞으로도 공수처가 공정과 투명의 원칙을 지켜내는 기관이 될 수 있도록 견제하고 뒷받침 하겠다며, 멈춤 없이 권력기관 개혁을 추진해나겠다고 전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Heo Young, “Official launch of the high-ranking officials criminal investigation office, expecting to adhere to the principle of check and balance”

 

Kim Jin-wook, Minister of Public Affairs, “We will thoroughly observe political neutrality and independence, and investigate corruption of high-ranking officials without sanctuary.”

 

[The story of the case / Reporter Moon Hong-cherl] = Heo-young, a spokesman for the Democratic Party, said at a pending briefing on the morning of the 21st, "I look forward to the official launch of the high-ranking public officials criminal investigation office, and to keep the principle of check and balance."

 

Spokesman Heo Young added, “Today (21st), starting with the inauguration of the first candidate Kim Jin-wook, the high-ranking officials criminal investigation office will be officially launched."

 

Spokesman Huh said, “25 years after the Participation Solidarity petitioned for an anti-corruption bill, including airlift, and 19 years after the late former President Roh Moo-hyun announced the establishment of an airlift in 2002 as a presidential election pledge, we made a promise with the public. I hoped to prove to the people the basic principle that the people's expectations that were kept after all kinds of difficulties are'the law is fair and equal to everyone'.”

 

In addition, spokesman Huh said, “Starting with Kim Jin-wook's inauguration as the first chief of the airlift today, we are promulgating the rules of the investigation agency, the appointment of deputy chiefs, and the personnel committee, etc. I hoped that he would faithfully fulfill the pledge that he said, "We will protect and investigate corruption of high-ranking officials without sanctuary."

 

Meanwhile, spokeswoman Heo Young said, “The power of the people is now that the launch of the airlift is an aspiration of the people that can no longer be prevented and a history that cannot be countered.” He said, “The airlift is an institution capable of eradicating corruption and corruption of high-ranking officials. Please cooperate so that we can establish itself as a company.”

 

In addition, the Democratic Party said that it will continue to check and support the airlift to become an institution that upholds the principles of fairness and transparency, and that it will continue to promote reform of power institutions.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연희, 청순-우아 넘나드는 봄의 여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