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설 맞이 온라인 전용 한정판 ‘오리온#선물이 필요해’ 효정 선물세트 2종

1만 박스 온라인 한정 판매… 특별 제작한 세뱃돈 봉투세트도 증정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1/01/26 [11:24]

오리온, 설 맞이 온라인 전용 한정판 ‘오리온#선물이 필요해’ 효정 선물세트 2종

1만 박스 온라인 한정 판매… 특별 제작한 세뱃돈 봉투세트도 증정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1/01/26 [11:24]

▲ 오리온 선물이 필요해’ 효정 선물세트 2종 이미지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오리온은 다가오는 설을 맞아 오리온#선물이 필요해 ‘효드림 선물세트’. ‘정나눔 선물세트’ 2종을 온라인에서 판매한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4년간 오리온 선물세트의 매출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최근 온라인으로 선물을 주고받는 빈도와 경험이 크게 증가하고 있는 트렌드를 반영한 것이라고. 오리온은 추석 명절, 할로윈데이, 크리스마스 등 TPO(시간·장소·상황)별 인기 과자로 구성한 온라인 전용 한정판 선물세트가 인기를 끌면서 지난 2020년도 선물세트 매출이 전년 대비 3배 가까이 증가했다고 전했다. 이에 설 명절 한정판 선물세트를 통해 온라인 선물세트 인기세를 이어 나간다는 설명.  

 

효드림 선물세트는 초코파이情, 오징어땅콩, 땅콩강정 등 5종의 오리온 인기 과자를, 정나눔 선물세트에는 남녀노소 모두가 좋아하는 오리온 대표 파이 초코파이情, 초코파이情 바나나, 찰 초코파이 3종을 담았다. 케이스에는 언택트 시대로 직접 만나지 못하는 가족, 친지 등에게 고마운 마음이 전달될 수 있도록 ‘효’, ‘정’ 글씨도 삽입했다. 이와 함께 새해 인사를 넣은 ‘세뱃돈 봉투세트’도 증정한다고. 이번 선물세트는 G마켓, 티몬, 쿠팡, SSG닷컴 등 주요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구입 가능하며, 카카오톡 선물하기 서비스를 통해 선물할 수도 있다.

 

오리온 관계자는 “설을 맞아 직접 만나지 못하는 가족, 친지 등에게 부담 없이 마음을 전할 수 있는 선물세트를 기획했다”며 “온라인, 모바일로 편리하게 구매해 보낼 수 있는 언택트 설 선물로 제격”이라고 말했다.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이연희, 청순-우아 넘나드는 봄의 여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