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은행,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과 수출초기기업 공동지원 위한 MOU 체결

수출초기기업의 공동지원과 지속성장을 위한 업무협약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1/03/04 [15:36]

수출입은행,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과 수출초기기업 공동지원 위한 MOU 체결

수출초기기업의 공동지원과 지속성장을 위한 업무협약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1/03/04 [15:36]

▲ 왼쪽부터 방문규 수은 행장과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이 수출초기기업의 공동지원과 지속성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 박연파 기자] = 한국수출입은행(은행장 방문규, 이하 수은)은 4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사장 김학도, 이하 중진공)과 ‘수출초기기업의 공동지원과 지속성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방문규 수은 행장과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은 4일 오전 여의도 수은 본점에서 만나 이 같은 내용의 업무협약서에 서명했다.

앞으로 두 기관은 수출초기기업에 대해 △수은의 금융지원과 중진공의 수출 마케팅사업(융자사업 포함)을 연계한 공동지원 △일시적 경영 애로 기업에 대한 중진공의 선제적 자율구조개선프로그램(회생절차 전 위기 기업의 구조개선 통한 경영정상화 도모 프로그램) 상호협력 △기업 정보 공유 등을 통해 중소기업이 금융 애로 없이 수출에 전념할 수 있도록 협력하기로 했다.

수은은 신용도와 담보력이 부족한 수출초기기업(연간 수출실적이 500만달러 이하인 중소기업)의 자금 조달 애로 해소를 위해 수출계약의 안정성과 수출이행능력만을 심사해 금융을 지원하는 수출초기기업 지원사업을 운영 중이다.

중진공은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해외 바이어 발굴 및 홍보, 수출방식 다변화(온라인) 지원, 금융제공 등 수출 지원 서비스를 통해 글로벌 중소기업을 육성하는 수출 마케팅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수은은 중진공의 수출 마케팅 지원사업에 참여하는 ‘수출초기기업’에 대해 신속심사 및 공동 금융지원을 확대할 방침이다.

중진공은 수은이 추천하는 수출초기기업에 대해 해외 홍보, 온라인 판로개척 등 부가서비스를 연계해 두 기관의 협력 강화에 나설 계획이다.

방문규 수은 행장은 이날 업무협약서에 서명한 뒤 “두 기관의 역량을 한데 모아 중소기업 지원이 확대되면 경쟁력 있는 수출강소기업이 많이 탄생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수은은 벤처, 스타트업 등 수출중소기업의 성장 인큐베이터 역할 확대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도 “수은과의 협업을 바탕으로 한 수출지원사업 연계 및 금융 공동 지원으로 중소기업의 수출 확대에 도움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아울러 위기 기업 경영 정상화를 위한 선제적 자율구조개선 프로그램도 함께 지원해 어려움을 겪는 기업들에 든든한 버팀목이 되겠다”고 말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Export-Import Bank signed an MOU with the Small and Medium Venture Business Corporation to jointly support early export companies

 

Business agreement for joint support and sustainable growth of early export companies

 

[Introduction of the case / Reporter Park Yeon-pa] = The Export-Import Bank of Korea (Chairman Visit Gyu, hereinafter Su-eun hereinafter) and Small and Medium Venture Business Corporation (Chairman Hak-do Kim, hereinafter referred to as Medium Vacuum Corporation) and'Business Agreement for Joint Support and Sustainable Growth of Initial Export Companies' Said that it has signed.

 

Chairman Sang-gyu Sang-gyu and Chairman Hak-do of Jungjin Kim met at the Mercury Headquarters in Yeouido on the morning of the 4th and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the same content.

 

In the future, the two organizations will provide joint support in connection with mercury's financial support and mid-vacuum export marketing business (including financing) for early export companies △ Mid-vacuum's preemptive autonomous structure improvement program for companies with temporary management difficulties (companies in crisis before rehabilitation A program to promote management normalization through structural improvement of the company) Mutual cooperation △We agreed to cooperate so that SMEs can focus on exports without financial difficulties through sharing of corporate information.

 

Mercury operates a support project for early export companies that support financing by examining only the stability of export contracts and export performance capabilities in order to resolve the difficulties in financing of early export companies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with annual exports of 5 million dollars or less) that lack creditworthiness and security. In progress.

 

Mid-Vacuum is carrying out an export marketing support project to foster global SMEs through export support services such as discovery and promotion of overseas buyers, support for diversification of export methods (online), and financial provision for SMEs.

 

With this business agreement, Mercury plans to expand expedited screening and joint financial support for “initial export companies” participating in the export marketing support project of Medium Vacuum.

 

Heavy Vacuum is planning to strengthen cooperation between the two organizations by linking additional services such as overseas promotion and online market development for the initial export companies recommended by Mercury.

 

After signing the business agreement on the same day, Chairman Sang-gyu Su-eun said, “If the capabilities of the two organizations are combined and support for SMEs is expanded, we expect that a number of competitive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will be created.” We will further accelerate the expansion of the role of incubator.”

 

Kim Hak-do, Chairman of the Medium Vacuum Industry, said, “We will try to help SMEs expand their exports by linking export support projects and financial joint support based on collaboration with Mercury.” By applying together, I will be a strong support for companies in need.”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전여빈, 한층 물오른 비주얼과 미모로 시선집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