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업계 최초 ‘보이스피싱 번호차단’ 서비스 오픈

SKT 고객이 아예 전화를 받거나 걸 수 없도록 차단하는 프로세스

박연파 기자 | 기사입력 2021/03/24 [16:05]

SKT, 업계 최초 ‘보이스피싱 번호차단’ 서비스 오픈

SKT 고객이 아예 전화를 받거나 걸 수 없도록 차단하는 프로세스

박연파 기자 | 입력 : 2021/03/24 [16:05]

▲ 왼쪽부터 SK텔레콤 이기윤 고객가치혁신실장과 서울경찰청 장하연 청장이 보이스피싱 번호차단 서비스 MOU를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사건의내막


[사건의내막/ 박연파 기자] = SK텔레콤(대표이사 박정호)과 서울경찰청(청장 장하연)이 보이스피싱으로 인한 범죄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보이스피싱 번호차단 서비스’ 민관 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보이스피싱 번호차단 서비스는 경찰에 피해 신고가 접수된 보이스피싱 번호를 서울경찰청이 SKT에 공유하면 SKT가 최근 개발한 보이스피싱 번호차단 시스템에서 해당 번호를 SKT 고객이 아예 전화를 받거나 걸 수 없도록 차단하는 프로세스다.

누구나 보이스피싱 의심 전화를 받거나 낯선 문자메시지를 받은 후 경찰에 해당 번호를 신고하면 SKT와 경찰이 보이스피싱 번호를 확인해 전화를 차단하게 된다.

SKT와 서울경찰청은 보이스피싱 번호차단 서비스를 2월부터 시범 운영해 500여 개 보이스피싱 의심 번호를 차단하는 성과를 거뒀다. SKT와 서울경찰청은 번호차단 서비스가 최근 교묘한 수법을 사용하며 증가하는 보이스피싱 범죄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고 기대하며 25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이에 앞서 SKT는 국내 유일의 금융권 보안 전문기관인 금융보안원과 공동으로 보이스피싱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2020년 4월 MOU를 체결한 후 2월부터 본격적인 보이스피싱 번호차단 시스템을 가동하고 있다.

SKT가 금융보안원과 협의를 통해 차단하는 보이스피싱 번호는 금융기관을 사칭해 피해자 휴대폰에 악성 앱을 설치한 뒤 금융기관 전화 연결을 가로채 범죄를 저지를 때 사용하는 번호다. SKT와 금융보안원은 현재까지 약 60여 개의 번호에 대해 940여 건의 전화를 차단하는 등 적극적인 대응에 나서고 있다.

SKT는 T 전화에 스팸이나 보이스피싱 신고가 많은 전화를 자동으로 차단해주는 안심 통화와 안심차단 기능과 함께 안심 벨소리 기능을 통해 스팸 전화와 보이스피싱 전화를 미리 알려주기도 하고, 고위험 번호로 오는 전화에 대해 자동으로 통화를 녹음해주는 안심녹음 기능을 제공하는 등 고객의 금융 안전을 지킬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꾸준히 펼치고 있다.

또한 딥러닝 기반의 지능형 차단시스템을 도입해 스팸 및 스미싱 문자에 대응하고 있으며 다중 스팸 필터링 시스템도 적용하고 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협업해 데이터를 공유해 스팸 문자에 대응하는 것은 물론 국내 이동통신사 중 유일하게 음성 스팸 차단시스템을 운영하는 등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SK텔레콤 이기윤 고객가치혁신실장은 “SK텔레콤과 서울경찰청의 보이스피싱 번호차단 프로세스 수립을 통해 고객의 보이스피싱 피해를 막는데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SK텔레콤은 보이스피싱뿐만 아니라 스팸과 스미싱 문자로 인한 고객 피해를 막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사회적 난제를 민관이 함께 해결할 수 있는 ESG 경영을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T는 고객들이 의심스러운 문자에 포함된 링크의 클릭을 자제하고, 금융 정보를 요구하는 낯선 사람의 전화를 피하는 것은 물론 모바일 백신프로그램을 수시 업데이트하는 등 예방 노력을 함께 해 줄 것을 당부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SKT opens the industry's first “voice phishing number blocking” service

 

Process to block SKT customers from receiving or making calls at all

 

[The story of the case/ Reporter Park Yeon-pa] = On the 24th, SK Telecom (CEO Park Jung-ho) and the Seoul Police Agency (Chief Chief Ha-yeon Jang) signed an MOU for public-private cooperation with'Voice Phishing Number Blocking Service' to prevent crime damage caused by voice phishing. Revealed.

 

The voice phishing number blocking service is a voice phishing number that has been reported to the police by the Seoul Police Agency, and the voice phishing number blocking system recently developed by SKT blocks the number from receiving or making calls at all. It's a process.

 

If anyone reports the number to the police after receiving a suspicious voice phishing call or receiving an unfamiliar text message, SKT and the police will check the voice phishing number and block the call.

 

SKT and the Seoul Police Agency conducted a pilot operation of a voice phishing number blocking service from February to block more than 500 suspected voice phishing numbers. SKT and the Seoul Police Agency expect that the number blocking service can prevent the increasing number of voice phishing crimes by using sophisticated techniques in recent years, and will start operating in earnest from the 25th.

 

Prior to this, SKT signed an MOU in April 2020 to actively respond to voice phishing in cooperation with the Financial Security Agency, the only financial security institution in Korea, and has been operating the voice phishing number blocking system in earnest from February.

 

The voice phishing number that SKT blocks through consultations with the Financial Security Agency is a number used to pretend to be a financial institution, install a malicious app on the victim's mobile phone, and intercept the phone connection to a financial institution to commit a crime. SKT and the Financial Security Agency are actively responding by blocking 940 calls to about 60 numbers so far.

 

SKT notifies spam calls and voice phishing calls in advance through the safe ring function along with the safe call and safe blocking function that automatically blocks calls with many spam or voice phishing reports on the T phone. Various activities to protect the financial safety of customers, such as providing a safe recording function that automatically records calls, are being carried out steadily.

 

In addition, it is responding to spam and smishing text by introducing an intelligent blocking system based on deep learning, and a multiple spam filtering system is also applied. In cooperation with the Korea Internet & Security Agency (KISA), data is shared to respond to spam text messages, as well as various efforts, such as operating the only voice spam blocking system among domestic mobile carriers.

 

“SK Telecom and Seoul Police Agency’s voice phishing number blocking process is expected to be of great effect in preventing customer voice phishing damage,” said Ki-yoon Lee, head of SK Telecom's Customer Value Innovation Office. We are doing various activities to prevent damage to customers caused by smishing text messages, and we will continue to practice ESG management that can solve social problems with the public and private sectors.”

 

Meanwhile, SKT urged customers to refrain from clicking links in suspicious texts, avoid phone calls from strangers asking for financial information, and update mobile vaccine programs regularly.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전여빈, 한층 물오른 비주얼과 미모로 시선집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