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KCM 매니저 "싫은게 많아졌다" 역대급 제보의 전말은?!

KCM과 매니저의 웃음 만발 하루

박보미 기자 | 기사입력 2021/04/02 [15:45]

'전참시' KCM 매니저 "싫은게 많아졌다" 역대급 제보의 전말은?!

KCM과 매니저의 웃음 만발 하루

박보미 기자 | 입력 : 2021/04/02 [15:45]

 

[사건의내막/ 박보미 기자] = '전지적 참견 시점'에 KCM이 뜬다.

 

4월 3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박정규 / 연출 노시용, 채현석 / 이하 '전참시') 147회에서는 KCM과 매니저의 웃음 만발 하루가 그려진다.

 

이날 KCM의 매니저는 "KCM 선배님 덕분에 싫은 게 많아졌다"라는 역대급 제보를 해 제작진을 빵 터지게 만들었다. 이어 매니저는 KCM 때문에 싫어진 것 리스트를 공개했다고. 그 끝도 없는 리스트에 스튜디오는 웃음바다가 되었다고 한다.

 

특히 매니저는 '다나까' 화법으로 눈길을 끌었다. 1초도 쉬지 않고 수다 본능을 발산하는 KCM과 다나까 매니저의 독특한 상극 케미스트리가 폭소를 안길 예정.

 

매니저는 이동 중에도 쉴 새 없이 떠드는 KCM을 향해 "한숨 주무셔야 할 것 같습니다"라고 절도 있는 한마디를 던진다. 이 매니저의 정체는 무엇일지. 매니저의 반전 과거에 궁금증이 더해진다.

 

또한, KCM은 자신의 트레이드마크인 블루투스 이어폰을 자는 동안에도 빼지 않았다는데. 심지어 광고 촬영 중에도 귀에 꽂고 있다가 돌발 상황에 당황했다고 한다.

 

KCM과 다나까 매니저의 유쾌한 하루는 4월 3일 토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147회에서 만날 수 있다.

 

<사진제공 = MBC ‘전지적 참견 시점’>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배우 전여빈, 한층 물오른 비주얼과 미모로 시선집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