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영 “청와대 정무비서관 농지법 위반의혹, ‘조속한 농지 처분’이 아니라 ‘조속한 인사.검증라인 교체’”

“김의겸, 김상조, 김조원, 김기표 등 청와대 고위직들의 연이은 부동산 논란에 이어 이번에는 김한규 정무비서관의 농지법 위반 의혹이다”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6/30 [11:15]

이동영 “청와대 정무비서관 농지법 위반의혹, ‘조속한 농지 처분’이 아니라 ‘조속한 인사.검증라인 교체’”

“김의겸, 김상조, 김조원, 김기표 등 청와대 고위직들의 연이은 부동산 논란에 이어 이번에는 김한규 정무비서관의 농지법 위반 의혹이다”

문홍철 기자 | 입력 : 2021/06/30 [11:15]

 

▲ 문재인 대통령은 21일 정무비서관에 김한규 김앤장법률사무소 변호사를 내정했다. (사진=청와대 제공) 2021.06.21.   © <사진제공=뉴시스>



[사건의내막/ 문홍철 기자] = 이동영 정의당 수석대변인은 29일 브리핑에서  “청와대 정무비서관 농지법 위반 의혹, 지금 청와대가 할 일은 ‘조속한 농지 처분’이 아니라 ‘조속한 인사.검증라인 교체’”를 밝혔다.

 

이동영 수석대변인은 “청와대 반부패비서관이 부동산 투기 의혹으로 경질된 지 하루만에 또 다시 부실 인사검증 논란을 빚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에 이동영 수석대변인은 “김의겸, 김상조, 김조원, 김기표 등 청와대 고위직들의 연이은 부동산 논란에 이어 이번에는 김한규 정무비서관의 농지법 위반 의혹이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동영 수석대변인은 “김 비서관은 부인이 부모에게 증여받은 경기 양평군 옥천면 942㎡의 밭을 5년 동안 경작하지 않은 상태로 가지고 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면서 “현재 이 토지의 공시지가는 40% 넘게 올라 시세는 2억8천만 원 정도로 알려졌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동영 수석대변인은 “청와대 고위공직자들의 부동산 의혹이 다시 불거지면서 시민들은 이제 인내의 한계를 느끼고 있다”라면서 “김 비서관의 개인적 사과와 농지처분으로 끝날 일도 아니다”라며 “부실한 청와대 인사검증시스템을 근본적으로 개선하지 않고 일이 터졌을 때만 땜빵식 사과와 인사 조치를 반복하다가 결국 이 지경에 이르렀다는 것을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고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이동영 정의당 수석대변인은 “지금 청와대가 할 일은 ‘조속한 농지 처분’이 아니라 ‘조속한 인사.검증라인 교체’라는 것”을 분명히 말씀드린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동영 수석대변인은 “청와대를 비롯한 정부 고위공직자들에 대한 부동산 전수조사를 감사원에 맡겨 부동산 의혹에 대한 시민들의 불신을 해소하고 공직 기강을 바로 잡을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penfree1@hanmail.net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Lee Dong-young, "Cheongwadae's political affairs secretary, suspected of violating the Farmland Act, not 'prompt disposal of farmland' but 'prompt personnel/verification line replacement'"

 

“After a series of real estate disputes among high-ranking officials at the Blue House such as Kim Ui-gyeom, Kim Sang-jo, Kim Jo-won, and Kim Ki-pyo, this time, Kim Han-kyu, secretary of political affairs, is suspected of violating the Farmland Act.”

 

[Introduction to the case/ Reporter Moon Hong-cheol] = Lee Dong-young, senior spokesman for the Justice Party, said at a briefing on the 29th, "The Blue House political secretary is suspected of violating the Farmland Act. .

 

Lee Dong-young, senior spokesman, added, "One day after the anti-corruption secretary of the Blue House was sacked for allegations of real estate speculation, there is another controversy over poor personnel verification."

 

Lee Dong-young, senior spokesperson for Lee Dong-young, pointed out, "Following the succession of high-ranking officials in the Blue House such as Kim Ui-gyeom, Kim Sang-jo, Kim Jo-won, and Kim Ki-pyo, this time is the suspicion of Kim Han-gyu's violation of the Farmland Act."

 

Next, senior spokesperson Lee Dong-young said, "The suspicion has been raised that Secretary Kim has a 942 square meter field in Okcheon-myeon, Yangpyeong-gun, Gyeonggi-do, which his wife has given to him by his parents, and has not been cultivated for 5 years. is known to be around 280 million won,” he explained.

 

In addition, Senior Spokesperson Lee Dong-young said, "Citizens are now feeling the limit of their patience as suspicions about the real estate of high-ranking officials of the Blue House resurfacing." "It is not going to end with Secretary Kim's personal apology and disposal of farmland." It cannot but be pointed out that we have reached this point after repeating the apology and personnel measures only when things happen without improving the system,” he said, raising the voice of criticism.

 

Lee Dong-young, senior spokesperson for the Justice Party, said, "The job of the Blue House right now is not to dispose of the farmland promptly, but to replace the personnel and verification lines promptly."

 

In addition, Senior Spokesperson Lee Dong-young strongly urged the Board of Audit and Inspection to "resolve public distrust and correct public service discipline by entrusting the Board of Audit and Inspection to conduct a full real estate investigation of high-ranking government officials, including the Blue House."

 

penfree1@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스타화보
부드러운 남자의 향기, 감각적인 비주얼 화보